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카드뉴스 공유하기

오로르

: 마음을 읽는 아이

리뷰 총점9.7 리뷰 63건 | 판매지수 9,336
베스트
소설/시/희곡 top100 24주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더글라스 케네디 작가전 - 메모지/온도계 텀블러/스트랩 노트 증정!
2월의 굿즈 : 산리오캐릭터즈 독서대/데스크 매트/굿리더 더플백/펜 파우치/스터디 플래너
내 최애 작가의 신작 '최신작' 먼저 알림 서비스
소장가치 100% YES24 단독 판매 상품
월간 채널예스 2023년 2월호를 만나보세요!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발행일 2020년 02월 28일
쪽수, 무게, 크기 240쪽 | 490g | 147*210*18mm
ISBN13 9788984373952
ISBN10 8984373958

이 상품의 태그

카드 뉴스로 보는 책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상품 이미지를 확대해서 볼 수 있습니다. 원본 이미지

저자 소개 (3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길 반대편에서 네 사람이 걸어왔다. 걔네가 우리를 보고 씩 웃었다. 나쁜 징조였다. 다른 사람을 괴롭히는 애들이 씩 웃는 건 ‘지금부터 너를 못살게 굴면서 놀 거야.’라는 뜻이다.
바로 우리를. 나와 내 언니 에밀리를. 에밀리 언니는 열네 살이다. 나보다 세 살 많다. 언니의 얼굴이 하얘졌다. 쟤네는 언니와 같은 반이고, 언니가 자기들을 무서워한다는 걸 알고 있다.
[다른 사람을 괴롭히는 애들이 원하는 게 바로 그거야. 두려움.]
몇 달 전, 이 괴롭힘이 시작될 때 나는 언니에게 글을 썼다.
언니는 내 말이 맞다고 했다. 하지만 그래도 걔들은 언니가 두려워할 만한 힘을 가지고 있었다. 그래서 언니는 걔네가 우리 쪽으로 올 때 내 귀에 속삭였다. “건너편 길로 가자.”
넷 중 대장인 도로테가 소리쳤다. “어딜 가려고!”
언니가 얼어붙었다. 나는 계속 걸어가는 게 좋다는 뜻으로 언니의 손을 잡았다. 하지만 도로테 일당이 우리를 둘러쌌다.
도로테가 말했다. “땅꼬마 에밀리가 바보 동생이랑 산책 나왔나 봐?” 그 말에 나머지 셋이 웃었다. 그 셋은 도로테가 못된 말을 할 때마다 웃는다. 언니가 떨기 시작했다. 나는 언니의 손을 더 꽉 잡고, 도로테를 똑바로 노려보았다.
도로테가 말했다. “이 찌질이 좀 봐. 센 척하고 있네.”
나는 글을 쓰기 시작했다.
도로테가 계속 말했다. “왜 말을 못할까? 저능아니까!”
바로 그때, 나는 내가 쓴 글을 도로테의 얼굴 앞에 내밀었다.
읽지 않을 수 없게 눈앞에 들고 있었다.
[어젯밤에 엄마한테서 저능아라는 말을 들었지? 엄마한테 늘 심한 말을 듣지? 그래서 다른 사람을 괴롭히는 거야.]
도로테의 눈이 휘둥그레졌다. 큰 비밀을 들킨 듯한 표정. 내 말이 맞을걸.
도로테가 씩씩대며 말했다. “우리 엄마가 그런 말한 거 어떻게 알았어? 어떻게 알았냐고?”
나는 방금 새로 쓴 글을 내보였다.
[네 눈을 보면 난 다 알아.]
--- pp.7-8

괴물 나라 정문은 고래 입 모양이었다. 날카로운 이빨에서 물이 뚝뚝 떨어졌다! 안에서 등이 굽은 남자가 나타나 자신을 콰지모도라고 소개했다. 한쪽 눈을 감고 있고, 얼굴에는 온통 흉터가 있었다. 그가 공원을 안내하겠다고 말하며 언니들의 어깨를 감싸자 둘은 비명을 질렀다.
엄마가 물었다. “소설에 나오는 그 콰지모도예요?”
콰지모도가 말했다. “어머니께서 책을 많이 읽으시는군요.” 그리고 ≪노트르담 드 파리≫는 자기 이야기가 맞다고 했다.
언니가 말했다. “엄마는 아빠만큼 책을 많이 읽지는 않아요.”
[그렇지 않아! 엄마는 책을 아주 좋아해요.] 나는 태블릿에 썼다.
언니가 말했다. “책을 더 좋아하는 사람은 아빠야.”
“에밀리, 그건 비교할 일이 아니야.” 엄마가 말했다.
언니가 콰지모도에게 물었다. “아저씨는 착한 괴물이에요?”
콰지모도가 말했다. “나는 괴물이 아니야! 나는 평범해. 외모가 다를 뿐이야.”
[맞아요, 콰지모도. 저도 사람들한테서 다르다는 말을 들어요.]
“나도!” 루시 언니가 말했다.
에밀리 언니가 콰지모도에게 말했다. “나쁘게 말하려던 건 아니었어요. 여기가 ‘괴물 나라’니까 저는 그냥…….”
엄마가 말했다. “다른 사람에 대해 이야기할 때에는 조심해야 해. 사람을 외모로만 판단하면 안 돼.”
루시 언니가 말했다. “저는 너무 잘 알아요!”
콰지모도가 우리를 아주 무서워 보이는 놀이기구로 안내했다.
--- pp.77-79

엄마와 언니는 수영장 가운데로 수영해 갔고, 언니가 용 바로 앞까지 갔다! 나와 수영장 바깥에 나란히 앉은 루시 언니는 용이 입으로 불을 뿜는 걸 보며 고개를 가로저었다.
루시 언니가 말했다. “나도 에밀리처럼 날씬하고 용감하면 얼마나 좋을까.”
[루시 언니도 아주 용감해. 그리고 누구나 날씬해야 하는 건 아니야.]
갑자기 뒤에서 말소리가 들렸다. “코끼리가 저능아랑 얘기하고 있네!”
도로테! 그리고 잔혹이들까지! 우리는 포위되었다. 루시 언니는 겁먹은 표정이었다. 나는 태블릿에 적었다.
[늘 무리 지어서 다녀야 하지? 그래야 힘 있다고 느낄 수 있으니까.]
도로테가 말했다. “말도 못하는 바보가 무슨 생각을 하건 내가 신경이나 쓸 것 같아?”
그리고 도로테는 루시 언니에게 말했다. “햇빛에 내놓은 치즈 덩어리 같네.”
루시 언니가 일어섰다. 뺨에 눈물이 흘렀다.
나는 재빨리 태블릿을 도로테 눈앞으로 들어 올렸다.
[잔인하게 행동하면 어른이 된 것 같지? 그렇지만 유치한 게 더 드러날 뿐이야.]
도로테가 내 태블릿을 뺏으려 했다. 나는 태블릿을 꽉 쥐었다.
루시 언니가 도로테와 나 사이에 서서 말했다. “그만해.”
잔혹이들 중 한 명이 휴대폰 카메라로 루시 언니를 찍었다.
도로테가 말했다. “그 사진, 지금 당장 페이스북에 올려! 수영복 입은 저 못생긴 모습을 세상에 알리자!”
루시 언니가 갑자기 도로테의 수영복을 잡더니 휙 돌려서 수영장에 내던졌다. 그리고 탈의실 쪽으로 달려갔다.
도로테는 수영장에서 빠져나와 물을 뚝뚝 떨어뜨리며 나를 가리켰다.
“저 태블릿 부숴 버려!”
도로테가 잔혹이들에게 소리쳤지만, 나는 벌써 루시 언니를 뒤쫓아서 달리고 있었다.
--- pp.100-105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마음을 읽는 아이, 오로르

신비한 힘을 가진 11살 오로르. 사람들은 오로르를 자폐아라고 부르고, 장애인이라고 말한다. 하지만 아빠는 공주, 엄마는 햇살이라고 부른다. 세 살 많은 언니 에밀리는…… 뭐, 그치만 오로르는 누가 뭐라고 부르든 상관하지 않는다. 오로르는 언제나 행복하고, 다른 사람들도 자신처럼 행복해지기를 바랄 뿐이다. 오로르는 소리 내어 말하는 대신 태블릿에 글을 써서 말한다. 아빠보다도 빠르게 타자를 칠 수 있고, 그걸로 충분하다. 그리고 신비한 힘이 하나 더 있다. 오로르는 다른 사람의 눈을 보면 그 사람의 생각을 읽을 수 있다. 이 비밀을 알고 있는 사람은 아주 적다. 엄마 아빠도 모른다.

‘괴물 나라’엔 괴물이 아니라 ‘잔혹이들’이 있었다

언니 에밀리의 생일을 맞아 오로르네 가족은 친구 루시와 함께 ‘괴물 나라’에 간다. 괴물 나라의 정문은 고래 입 모양이고, 안내자는 온통 흉터투성이 얼굴에 한쪽 눈을 감고 있는 콰지모토다. 에밀리는 콰지모토가 나타나자 비명을 지른 다음 “아저씨는 착한 괴물이에요?”라고 묻고, 콰지모토는 “나는 괴물이 아니야! 나는 평범해. 외모가 다를 뿐이야.”라고 대답한다. 에밀리는 곧바로 사과하고, 콰지모토는 에밀리와 가족들 모두를 친절하게 놀이기구로 안내한다.

오로르 일행은 신화 속 인물인 메두사를 여섯 번이나 만나게 되는 놀이기구도 타고, 아름다운 목소리로 노래하는 세이렌의 안내를 받아 수영장에 도착한다. 물 한가운데서 불을 뿜는 용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던 그때, ‘잔혹이들’이 나타난다. 잔혹이들은 에밀리와 같은 반인데, 다른 사람을 괴롭히며 즐거워하는 아이들이다. 잔혹이들은 수영복 입은 루시를 평소처럼 코끼리라 부르며 괴롭히고, 겁먹은 루시는 잔혹이들을 피해 수영장에서 도망친다. 오로르가 재빨리 뒤쫓아 나가지만 루시는 사라져버린다. 경찰과 많은 어른들이 루시를 찾아 나선다. 그러나 한밤중이 되어도 루시의 흔적은 보이지 않는다. 오로르는 깨닫는다. 지금이 바로 자신의 신비한 힘을 사용할 때라는 것을!

작가의 삶이 녹아든 아주 특별한 이야기

더글라스 케네디는 십수 년 전부터 자폐증을 소재로 한 책을 써보지 않겠냐는 제안을 수없이 받아왔다고 한다. 그의 아들 맥스가 다섯 살 때 자폐증 스펙트럼 안에 있다는 진단을 받았기 때문이다. 당시 전문가들은 맥스가 더 나아질 가능성이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이제 스물여섯이 된 맥스는 런던대학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고, 외부의 도움 없이 혼자 살아가며, 공연 사진가로 활동을 시작했다. 맥스의 성장을 지켜본 더글라스 케네디는 타인의 말(아무리 ‘전문가’라 할지라도)을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의 위험성과, 심각한 어려움 앞에 인간이 보여주는 엄청난 의지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되었다.

더글라스는 처음 이 책을 구상할 때, 자신에게 장애가 있다는 생각을 전혀 하지 않고 오히려 자신의 자폐증을 멋지게 활용할 줄 아는 인물을 만들어내고 싶었다고 한다. 그는 자신이 어디든 가지고 다니는 작업 수첩에 오로르라는 인물에 대해 이렇게 적었다.‘ 다른 사람들의 문제를 다 들여다볼 수 있는 아이. 그러면서 자신은 슬픔이나 아픔이 없다고 생각하는 아이. 그리고 다른 사람을 돕는 게 자기 의무라고 생각하는 아이.’

‘클라스’가 다른 힐링 소설

더글라스는 오로르라는 인물을 생각해냈을 때부터 프랑스 최고의 일러스트레이터인 조안 스파르를 염두에 뒀고, 대략적인 이야기를 구상한 시점에서 조안을 만났다. 동네 카페에서 만난 조안은 더글라스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그 자리에서 오로르를 그려냈고, 더글라스는 자신의 선택이 틀리지 않았음을 깨달았다고 한다.

“다른 사람들에게 보여줄 만큼 다듬어진 초고가 나왔을 때, 나는 맨 먼저 조안에게 원고를 보냈다. 곧 정말 마음에 드는 글이라는 이메일이 왔다. 몇 주 뒤, 오로르 일러스트레이션을 받았다. 이야기를 천재적으로 시각화한 조안의 그림에 나는 쓰러지고 말았다는 표현으로는 부족하다. 내가 조안에게 보낸 편지에 적은 것처럼 조안은 마법 같은 일을 해냈다.” _더글라스 케네디

더글라스와 조안은 오로르를 통해 가족, 관계의 복잡성, ‘힘든 세상’에서 필요한 연민과 관용과 이해, 그리고 세상을 남다르게 인지하는 사람들의 특성 등에 관한 아주 현대적인 이야기를 만들었다. 누구나 동일시할 수 있는 주인공, 우리 시대가 원하는 영웅의 모습을 한 오로르. 삶의 굴곡을 점점 알아가는 시기와 순수의 시기 그 어디쯤 있는 아이의 눈을 통해 청소년과 성인의 문제 모두에 대한 유쾌한 통찰을 보여 준다.

더글라스가 쓴 최초의 전체연령가(?) 소설이자 클라스가 다른 힐링 소설 『오로르』. 어른을 위한 동화, 어린이 히어로물, 인생 소설, 청소년 추천 도서 등등 여러 가지 이름으로 불리게 될, 이 따뜻하고도 ‘쿨’한 책을 한국의 독자들에게 소개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 부디 이 책에서 스스로를 위한 아름다운 이야기 한 조각을 음미해 보기를, 평생 함께하고픈 이들과 나눌 이야기를 구해 가기를 바란다.

추천사

감성 넘치는 작품! 더글라스 케네디가 궁극적으로 쓰려고 한 것은 자폐증이 아니라 아이들이 보여주는 통찰력과 끈기다. 어른들도 반드시 읽어야 한다.
_[르 파리지앵]

이 책의 주제는 ‘다름’이다. 심각한 주제들을 다루지만 유머가 가득해 행복하게 읽을 수 있다. 현실적인 주제가 재미있는 이야기처럼 전개된다.
_[보클뤼즈 마틴]

아름다운 이야기를 찾고 있다면, 그것도 매우 아름다운 이야기를 찾고 있다면 《오로르》가 그 답이 되어줄 것이다. 이 책은 단순히 자폐증을 다룬 그림책이 아니다. 집단 괴롭힘, 사과, 연대의식, 우정, 비만, 디지털 시대, 이혼, 소속감 등 다양한 주제를 다루면서도 뻔한 교훈을 늘어놓지 않는다. 누구에게나 추천한다.
_[포커스 리케라튀르]

회원리뷰 (63건) 리뷰 총점9.7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만족해요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찡* | 2022.04.04 | 추천1 | 댓글0 리뷰제목
아이들 책이지만 어른이 읽어도재미있고 또 감동이 있는 책이었습니다. 표지도 매력적이고 글의주인공으로 나오는 오로로도 읽다보니 마음이 따뜻해지는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우리가 주위에서 흔히 보는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마음과 관심을 쏟아야 하는 사람들이 있고 아이들의 시선으로 따뜻하게 풀어낸 것 같습니다. 아이와 함께 읽어봐도 좋은 책 입니다. 너무 재미있게읽었;
리뷰제목

아이들 책이지만 어른이 읽어도재미있고 또 감동이 있는 책이었습니다.

표지도 매력적이고 글의주인공으로 나오는 오로로도 읽다보니 마음이 따뜻해지는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우리가 주위에서 흔히 보는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마음과 관심을 쏟아야

하는 사람들이 있고 아이들의 시선으로 따뜻하게 풀어낸 것 같습니다. 아이와 함께 읽어봐도

좋은 책 입니다. 너무 재미있게읽었습니다.

댓글 0 1명이 이 리뷰를 추천합니다. 공감 1
구매 오로르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8 | 2022.03.2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초등학교 2학년 아이 코로나 시국에 아이 학교 도서관도 개방을 안하는 터라서 돈이 아깝지만 1달에 1~2회 정도 여러가지 종류별로 책을 구매해서 읽어 주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 책이 너무 예쁘고 상품평도 좋아서 구매했었는데 처음에 책이 제본이 안되어 있고 실로만 연결되어 있어서 파본이 온줄 알았는데 원래 그렇게 된 책이었다. 책 내용이 아직 초2가 읽기에는 너무 글밥이 많아;
리뷰제목

초등학교 2학년 아이 코로나 시국에 아이 학교 도서관도 개방을 안하는 터라서 돈이 아깝지만 1달에 1~2회 정도 여러가지 종류별로 책을 구매해서 읽어 주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 책이 너무 예쁘고 상품평도 좋아서 구매했었는데 처음에 책이 제본이 안되어 있고 실로만 연결되어 있어서 파본이 온줄 알았는데 원래 그렇게 된 책이었다. 책 내용이 아직 초2가 읽기에는 너무 글밥이 많아서 읽어 주려고 했는데 내가 읽기에 낭독성이 사실 좀 떨어지고 번역이 조금 매끄럽지 못한 것 같아서 결국에는 다시 되팔았지만 한번쯤 소장하고 싶은 예쁜책이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오로르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골드 s*******z | 2022.02.10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말을 하지 못해서 태블릿으로 의사소통을 대신하는 소녀. 사람의 눈을 보고 마음을 읽는 능력이 있는 오로르의 이야기.오로르는 눈을 감고 셋을세면 '참깨나라'로 갈 수 있어요. 아름다운 그곳에는 오로르에 눈에만 보이는 지혜로운 친구를 만난다.오로르의 언니 친구인 주시는 외모가 남들보다 크답니다. 그래서 '잔혹이'라는 언니들이 괴롭힙니다. '괴물나라'라는 놀이동산에서 잔혹이;
리뷰제목
말을 하지 못해서 태블릿으로 의사소통을 대신하는 소녀. 사람의 눈을 보고 마음을 읽는 능력이 있는 오로르의 이야기.

오로르는 눈을 감고 셋을세면 '참깨나라'로 갈 수 있어요. 아름다운 그곳에는 오로르에 눈에만 보이는 지혜로운 친구를 만난다.

오로르의 언니 친구인 주시는 외모가 남들보다 크답니다. 그래서 '잔혹이'라는 언니들이 괴롭힙니다. '괴물나라'라는 놀이동산에서 잔혹이들을 피해 도망을 간 주시. 오로르는 사람의 마음을 읽으며 주시언니를 찾아간다.

'우린 조금 다를 뿐인걸'
오로르는 자폐아다. 보통사람들과 다르기 때문에 장애인이라고 정의하는 사회에 날카롭게 던지는 강력한 동화이다. 또 외모로 차별당하는 주시까지...
그들은 보통사람보다 뛰어난 재능이 있는 모습을 그리며 이야기를 전개한다.

아무생각없이 읽었다가 머리와 가슴에 크게 다가오는 소설이다. 그림이 큰 역할을 한다. 머릿속에 영상을 그리게 되고 상상의 세계를 펼쳐나간다. 책을 읽으며 내 마음대로 살을 붙이며 롤러코스터를 탈 수 있는 친구같은 동화이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37건) 한줄평 총점 9.8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진짜 재밌게 읽었고 또 봐도 재밌고 2편도 구매해서 순식간에 다 읽었어요 오로르는 재밌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로얄 두* | 2023.02.04
구매 평점5점
논술 선생님께 추천 받아서 아이에게 선물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i********0 | 2023.01.24
구매 평점5점
책표지도예쁘고 내용도 따뜻합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찡* | 2022.04.04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3,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