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여행생활자

: 세상에서 가장 쓸쓸한 여행기

정가
12,000
중고판매가
3,900 (68%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07년 06월 01일
쪽수, 무게, 크기 359쪽 | 633g | 210*297*30mm
ISBN13 9788901066073
ISBN10 8901066076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여행생활자』는 단순한 여행가이드가 아닌 자기 자신을 찾아 나선 자의 내밀한 기록이다. 티베트와 인도, 스리랑카, 네팔 등지를 떠돌며 여행을 해온 유성용의 여행기를 읽는 데 있어 곳곳의 이름과 관광명소들은 중요치 않은 이유다. 남루함과 가난 외에는 찾을 것이 없는 외진 세상의 구석구석을 여행하며 저자는 외골수처럼 사진을 찍어내고 그 안에서 빛나는 삶의 진실들을 캐낸다.

생활에 지친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아무도 자신을 모르는 낯선 곳에서 다른 사람처럼 살아보고자 하는 은밀한 욕망이 있다. 그렇기에 독자들은 이 쓸쓸한 여정을 통해 기꺼이 낯섦을 택하는 그의 뒷모습을 응원하거나, 낯섦 속에서 끊임없이 삶의 슬픔을 발견해내는 그의 시선을 뒤따르게 될 것이다. 저자가 공들여 포착해 낸, 눈이 맑은 사람들의 사진과 함께 말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Chapter1 Yunnansheng
지도에도 없는 이 낯선 곳

리장의 푸른 밤
장강 협곡에서 만난 눈빛, 별빛
샹그릴라를 우회하다
리탕, 탕탕탕!
세상 끝에 걸친 길, 천장공로

Chapter2 Tibet
차갑게 아름다운 빛들

라사 가는 길
세라 사원의 야단법석
남초 호수의 별빛
카일라시 행성에서 보낸 며칠
마나스로바 호수의 죽음

Chapter3 India
길 밖의 길

스리나가르, 달 호수의 유월
스리나가르에서 레까지 1박 2일
샨티 스투파의 밤
당신은 천사와 짜이를 마셔 본 적이 있나요?
끊이지 않는 산책의 도시, 쉼라
잠시 반짝이는 네 곁에서 일생을 사는 일

Chapter 4 Sri Lanka
그대 속에 품고 있는 소중한 기원

캔디에서 만난 기원의 꽃불
나는 목적도 없이 저 기차에 올라탈 것이다.
세상 끝 차밭마을, 하칼라 버스 정류장
허공 위의 학교
트링코말리, 그 폐허에 솟은 푸른 빛

Chapter5 Nepal
착한 아이야 돌아오라

판차세, 히말라야 여신들의 마을
걷다 사라지는 꿈, 묵티나트와 좀솜
마르파의 가을, 그리고 그대들의 봄
타토파니와 푼힐
구름 정원의 겨울, 나가르코트

Chapter6 Pakistan
나는 왜 떠나는 자가 되었을까

라호르에서의 첫날 밤
허공에 기대는 기술
동서양이 이어지는 길, 페샤와르
천로역정, 카라코람 하이웨이를 달리다
살구꽃을 기다리며, 훈자에서
훈자 마을에는 살구꽃이 피고
카라코람의 동쪽 끝, 스카르두
K2 가는 길, 마출루 빌리지
눈길 속에서 찾을 수 없었던 페어리 메도우
살구꽃 지고 이글 네스트에 오르다
파수, 얼룩 없이 사라지는 시간의 무늬
천공의 길, 쿤제라브 패스를 넘다
파미르 고원의 카라쿨 호수

저자 소개 (1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저는 지금 히말라야 산자락, 여신들이 모여 사는 작은 마을에 있습니다. 그들은 나와는 상관없이 고된 생활을 일구며 아름답게 살고 있습니다. 생활에 신성이 있고 앉은 자리가 꽃자리고, 창녀의 몸속에 마리아가 있다는데, 제가 왜 굳이 세상 밖으로 나가, 사막과 눈덮인 히말라야만을 헤매었습니까. 나는 다시 여행길에 올라야 할 것 같습니다. 산벚꽃잎 흩날리면 그 속에 스님 있고 눈물 납니다.

--- 본문 중에서
세상에는 차를 한 대도 팔지 못하는 자동차 외판원이 있고
시를 쓰지 않는 시인이 있으며
여행하지 않는 여행자가 있다.
다른 건 몰라도 여행하지 않는 여행자는 있다.
사랑을 잃은 자는 사랑의 흔적으로 살고,
여행이 막힌 자는 여행의 그늘 아래 살아가니
여직 길 위에 있는 사람들아,
너무 외롭거나 아프지 마라.
세상 끝에 걸쳐 눈이 눌물처럼 빛나는 그대의 여행은
언젠가 끝이 날 것이다.
사라지지 말고 이 말을 가슴에 새겨다오.
오래오래 당신은 여행생활자다.

--- 본문 중에서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3,9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