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해외 투자를 처음 시작하는 왕초보를 위한

불곰의 미국 주식 180선

도서 제본방식 안내이동
리뷰 총점10.0 리뷰 1건 | 판매지수 528
정가
15,000
판매가
13,500 (10% 할인)
YES포인트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단독] 포레스트북스 / Page2 브랜드전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10월 30일
쪽수, 무게, 크기 228쪽 | 408g | 152*225*20mm
ISBN13 9791189584870
ISBN10 1189584875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아무리 뛰어난 항해술을 가졌다고 해도 방향이 올바르지 않다면
원하는 목적지에 다다를 수 없다!”

미국 산업군별 투자 유망 종목 180선 대공개!
이 책은 미국 주식시장이라는 바다를 위한 지도다!

『불곰의 미국 주식 따라 하기』는 해외 주식에 처음 투자하는 초보자들을 위한 안내서로, 그중에서도 미국 주식시장에 투자할 때 반드시 알아야 하는 정보 분석 방법, 종목 발굴 방법을 담았다. 한마디로 미국 주식시장이라는 바다를 항해하는 데 필수적인 기술이다. 그런데 항해술이 아무리 뛰어나도 방향이 올바르지 않다면, 항해의 목표를 이룰 수도 없고 육지를 찾아갈 수도 없다. 그저 해와 별자리를 보며 나아간다면, 완전히 엉뚱한 곳만 헤매다가 표류할 가능성이 크다.

이 책의 효용이 바로 여기에 있다. 『불곰의 미국 주식 180선』이야말로 미국 주식시장이라는 바다를 위한 지도이기 때문이다. 이 항해의 목표는 큰 물고기를 잡는 것, 즉 큰 투자수익을 거두는 것이다. 미국 주식시장은 너무 큰 바다여서 큰 물고기도 많지만 영양가 없는 물고기도 많다. 심지어 우리를 해할 수 있는 위험한 물고기도 있다. 기껏 잡아봐야 먹지도 못하는 물고기 대신 한 마리만 잡아도 경매에서 최고가를 기록할 물고기를 잡아야 한다. 그렇다면 어떤 물고기가 우리에게 큰 이득을 가져다줄까?

『불곰의 미국 주식 180선』이라는 지도에는 우리가 잡아야 하는 물고기의 목록과 특성이 자세히 기록되어 있다. 여기에 나와 있지 않은 물고기라면 아무리 떼로 몰려와도 눈길을 줄 필요조차 없다. 이 보물 지도를 손에 넣은 이상, 우리에게 남은 일은 기쁜 마음으로 그물에 걸린 물고기들을 환영하는 것뿐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프롤로그

01 기술 Technology
애플(AAPL) / 마이크로소프트(MSFT) / TSMC(TSM) / 엔비디아(NVDA) / 인텔(INTC) / 어도비 (ADBE) / 시스코 시스템즈(CSCO) / 세일즈포스닷컴(CRM) / SAP(SAP) / 오라클(ORCL) / ASML 홀딩스(ASML) / 액센츄어(ACN) / 브로드컴(AVGO) / 쇼피파이(SHOP) / 텍사스 인스트루먼츠 (TXN) / 퀄컴(QCOM) / IBM(IBM) / 키엔스(KYCCF) / 소니(SNE) / 피델리티(FIS)

02 원자재 Basic Materials
BHP 그룹(BHP) / 린데(LIN) / 리오 틴토 그룹(RIO) / 에어 프로덕츠 앤드 케미컬스(APD) / 이콜랩(ECL) / 발레(VALE) / 셔윈-윌리엄스(SHW) / 뉴몬트(NEM) / 바릭 골드(GOLD)

03 경기소비재 Consumer Cyclical
아마존(AMZN) / 알리바바(BABA) / 홈디포(HD) / 테슬라(TSLA) / 토요타(TM) / 나이키(NKE) / 맥도날드(MCD) / 징동닷컴(JD) / 로우스(LOW) / 스타벅스(SBUX) / 부킹 홀딩스(BKNG) / TJX 컴퍼니(TJX) / 혼다 모터스(HMC) / 이베이(EBAY) / 룰루레몬 애슬레티카(LULU) / 치폴레 멕시코 그릴(CMG)

04 금융 서비스 Financial Services
버크셔 해서웨이(BRK-A) / 비자(V) / JP모건 체이스 앤드 컴퍼니(JPM) / 마스타카드(MA) / 뱅크 오브 아메리카(BAC) / 페이팔 홀딩스(PYPL) / 씨티그룹(C) / 웰스 파고 앤드 컴퍼니(WFC) / 골드만삭스 그룹(GS) / 아메리칸 익스프레스(AXP) / CME 그룹(CME) / 처브(CB) / 마시 앤드 맥레넌 (MMC) / 무디스(MCO)

05 부동산 Real Estate
아메리칸 타워(REIT)(AMT) / 크라운 캐슬 인터내셔널(REIT)(CCI) / 프롤로지스(PLD) / 에퀴닉스(REIT)(EQIX) / 디지털 리얼티 트러스트(DLR) / 퍼블릭 스토리지(PSA) / 코스타 그룹(CSGP) / 아발론베이(AVB) / 에쿼티 레지덴셜(EQR) / 웰타워(WELL) / 굿맨 그룹(GMGSF) / 알렉산드리아 리얼 에스테이트 에쿼티즈(ARE) / 리얼티 인컴(O) / 시몬 프로퍼티 그룹(SPG)

06 생활소비재 Consumer Defensive
월마트(WMT) / 프록터 앤드 갬블(PG) / 코카콜라(KO) / 펩시(PEP) / 코스트코(COST) / 유니레버 (UL) / 필립 모리스 인터내셔널(PM) / 안호이저-부시 인베브(BUD) / 브리티시 아메리칸 토바코 (BTI) / 디아지오(DEO) / 알트리아 그룹(MO) / 몬델레즈 인터내셔널(MDLZ) / 에스티로더(EL) / 콜게이트-파몰리브(CL) / 타깃(TGT) / 킴벌리-클라크(KMB) / 달러 제너럴(DG) / 큐리그 닥터 페퍼(KDP) / 크래프트 하인즈(KHC) / 제너럴 밀스(GIS) / 몬스터 베버리지(MNST)

07 헬스케어 Healthcare
존슨 앤드 존슨(JNJ) / 유나이티드헬스 그룹(UNH) / 노바티스(NVS) / 머크 앤드 컴퍼니(MRK) / 화이자(PFE) / 애브비(ABBV) / 애봇 랩(ABT) / 일라이 릴리 앤드 컴퍼니(LLY) / 노보 노디스크 (NVO) / 써모 피셔 사이언티픽(TMO) / 암젠(AMGN) / 아스트라제네카(AZN) / 브리스톨 마이어스 스큅(BMY) / 사노피(SNY) / 다나허(DHR)/ 메드트로닉C(MDT) / 글락소스미스클라인 (GSK) / 길리어드 사이언스(GILD) / CVS 헬스 코퍼레이션(CVS) / 버텍스 파마슈티컬스(VRTX) / 벡톤, 디킨슨 앤드 컴퍼니(BDX) / 스트라이커(SYK) / 인튜이티브 서지컬(ISRG) / 시그나(CI) / 앤섬 (ANTM) / 조에티스(ZTS) / 리제네론 파마슈티컬스(REGN) / 일루미나(ILMN) / 휴매나(HUM)

08 유틸리티 Utilities
넥스트에라 에너지(NEE) / 도미니언 에너지(D) / 듀크 에너지(DUK) / 서던 컴퍼니(SO) / 아메리칸 일렉트릭 파워(AEP) / 내셔널 그리드(NGG) / 엑셀론(EXC) / 셈프라 에너지(SRE) / 엑셀 에너지(XEL)

09 통신 서비스 Communication Services
구글(알파벳)(GOOG) / 페이스북(FB) / 텐센트 홀딩스(TCEHY) / 버라이즌 커뮤니케이션스(VZ) / 넷플릭스(NFLX) / AT&T(T) / 월트 디즈니(DIS) / 컴캐스트(CMCSA) / 차이나 모바일(CHL) / T-모바일(TMUS) / 소프트뱅크 그룹(SFTBY) / 차터 커뮤니케이션스(CHTR) / 줌 비디오 커뮤니케이션(ZM) / 넷이즈(NTES) / 액티비전 블리자드(ATVI) / 닌텐도(NTDOY) / 바이두(BIDU) / 일렉트로닉 아츠(EA) / BCE(BCE)

10 에너지 Energy
엑손 모빌(XOM) / 셰브런(CVX) / 엔브리지(ENB) / 킨더 모건(KMI) / 필립스 66(PSX) / 발레로 에너지(VLO)

11 산업재 Industrials
유니온 퍼시픽(UNP) / 하니웰 인터내셔널(HON) / 지멘스(SIEGY) / UPS(UPS) / 록히드 마틴 (LMT) / 레이시온 테크놀로지스(RTX) / 3M(MMM) / 캐터필러(CAT) / 캐나디안 내셔널 레일웨이 (CNI) / 오토매틱 데이터 프로세싱(ADP) / 제너럴 일렉트릭(GE) / 일리노이 툴 웍스(ITW) / ABB (ABB) / CSX(CSX) / 아트라스 콥코(ATLKY) / 글로벌 페이먼츠(GPN) / 노스럽 그러먼 (NOC) / 디어 앤드 컴퍼니(DE) / 노퍽 서던(NSC) / 웨이스트 매니지먼트(WM) / 로퍼 테크놀로지스(ROP) / 페덱스(FDX) / 에머슨 일렉트릭(EMR)

저자 소개 (5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대한민국 주식투자자들의 멘토로 손꼽히는 불곰,
성공적인 미국 투자를 위한 로드맵을 완성하다!

“정확한 정보 없이 주식투자에 뛰어드는 것은
돈을 불구덩이 속에 던지는 일과 같다!”

“주식투자는 요행을 바라거나 뜬구름을 잡아서는 안 된다. 먹고 자고 일하고 노는 일상생활에서 출발해야 한다.” 가치투자라는 대원칙을 가지고 저평가된 국내 종목을 발굴해 지난 10년간 평균 수익률 50.1%를 달성하며 국내 투자자들의 멘토로 우뚝 선 불곰이 세운 원칙이다. 그런데 언제부턴가 이 원칙에 따른 종목 발굴이 어려워졌다는 사실을 깨달은 그는 이유를 찾기 시작했고, 마침내 우리의 라이프스타일이 크게 변화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그도 그럴 것이 국민의 절반이 아이폰을 사용하고, 디즈니와 넷플릭스를 보고, 나이키를 신고,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유튜브, 구글, 어도비를 사용하고, 이틀에 한 번 스타벅스에 가고 심지어 아마존에서 직구까지 한다. 미국 제품을 중심으로 한 라이프스타일이 일상으로 굳어진 것이다. 그는 라이프스타일의 변화는 곧 투자의 변화를 의미한다고 보았고, 전 세계 상장기업 시가 총액 절반 이상을 보유하고 있는 미국 시장에 주목하기 시작했다.

미국의 주식시장은 선진적인 제도와 투명한 정보 공개가 이루어지고 있어, 전 세계적으로 투자자들이 가장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마켓이다. 실제로 미국의 상장기업들은 사업보고서와 공시 이외에도 분기마다 실적 설명회를 열고 그 내용을 기관이나 개인 투자자들에게 투명하게 공개한다. 하지만 비영어권 국가에 사는 개인 투자자들이 그 내용을 완벽하게 숙지하기란 거의 불가능에 가깝다. 그렇다 보니 실적에 근거한 합리적인 투자 대신 무분별한 정보와 소문에 휩쓸려 주식투자에 나서는 사람들이 늘어났고, 그 모습을 안타깝게 여기던 불곰은 그들을 위해 쉽고 친절한 로드맵을 마련해야겠다고 생각했다. 그 결과 미국 산업군별 유망 종목 180개를 분석한 이 책 『불곰의 미국 주식 180선』이 탄생하게 되었다.

이 책은 불곰의 까다로운 투자 원칙에 따라 엄선한 11개 산업별 총 180곳의 기업 정보가 담겨 있다. 특이한 점은 시가총액이 큰 기업에 주목했다는 것이다. 시가총액이 큰 기억은 재무구조가 안정적일 가능성이 클 뿐 아니라, 미국 기업은 시가총액이 커도 성장과 혁신을 추구하면서 매출과 이익성장률을 지속적으로 높이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더불어 최근 5년간의 영업이익과 전년 대비 분기 성장률을 그래프로 표시해 기업의 성장성도 확인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주식투자에 나서는 이들은 저마다의 판단 기준을 가진다. 동일한 종목을 두고 투자자들마다 다른 의견을 내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그런 의미에서 볼 때 기업의 정확한 정보를 파악하는 일은 더욱 중요하다. 부정확한 정보는 잘못된 주식투자로 이어지고, 이는 돌이킬 수 없는 손실을 가져오기 때문이다.

수익률을 좌우하는 것은 ‘실적’과 ‘성장 잠재력’
불곰식 3단계 심층 분석으로 미국 주식 완전 정복!

주식투자를 할 때는 가장 먼저 그 시장을 구성하는 산업군과 각 산업군에 포함되는 종목들을 파악한 뒤 각 종목의 과거 실적 추이를 검토해야 한다. 주식투자의 성과는 기업의 실적이 좌우하기 때문에 절대 생략해서는 안 되는 가장 기본적인 단계다. 이 과정을 소홀히 여긴다면 정확한 주식투자의 기준을 세우기 어려워진다. 불곰이 180개 종목을 엄선한 기준 중 첫 번째로 실적을 꼽은 이유가 여기에 있다. 더불어 미국은 세계에서 가장 선진화된 곳으로 혁신적인 기업들이 많이 상장되어 있는 만큼 성장 잠재력이 큰 종목을 채택해 주식시장을 바라보는 안목을 키울 수 있도록 했다. 마지막으로 워렌 버핏, 데이비드 테퍼, 론 바론 등 세계적으로 명성 높은 투자 대가들이 추천한 종목은 따로 표시해 신뢰도를 높였다.

이 책에서는 세 가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첫째, 기업의 실적 추이다. 2020년 6월 30일 기준 주가와 시가총액을 기본으로 예상매출, 영업이익률, 부채비율, 예상배당수익률, 예상 PER를 표로 제시해 한눈에 기업 정보를 알 수 있게 했다. 둘째, 기업 개요다. 언제 설립했고, 어떤 분야의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지를 보여주며 주목할 사항이 있는 경우 경쟁사 정보와 향후 전망 등도 다뤘다. 셋째, 영업이익 성장률 그래프다. 이를 통해 실적이 어떻게 변해왔는지, 회사의 영업이익이 성장하고 있는지, 그렇다면 어떤 비율로 성장하는지 등을 시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한국 주식시장이 호수라면 미국의 주식시장은 바다다. 더 큰 바다로 항해를 떠날 때는 보다 정교한 나침반이 필요한 법이다. 미국 주식에 처음 도전하는 초보자들은 물론이고 이미 해외 투자를 하고 있는 이들에게 이 책이야말로 가장 유익하고 실질적인 가이드가 되어줄 것이다.

회원리뷰 (1건) 리뷰 총점10.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불곰 미국주식 따라하기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p*******1 | 2021.03.31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한국 주식시장을 넘어 세계화 국제화 시대에 이제는 미국 주식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입문 하는데 도움을 주는 서적 입니다  미국 주식에 대해 기초부터 차근차근 설명 되어 있습니다 한국 주식시장과의 차이점이나 한국 주식시장의 배당제도와의 다른점도 서술되어 있습니다 미국 주식에 관심을 보이거나 미국 주식을 해보겠다는 분들은 이 책이 도움이 많이 될 듯 합니다 종;
리뷰제목

한국 주식시장을 넘어 세계화 국제화 시대에 이제는 미국 주식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입문

하는데 도움을 주는 서적 입니다 

미국 주식에 대해 기초부터 차근차근 설명 되어 있습니다

한국 주식시장과의 차이점이나 한국 주식시장의 배당제도와의 다른점도 서술되어 있습니다

미국 주식에 관심을 보이거나 미국 주식을 해보겠다는 분들은 이 책이 도움이 많이 될 듯 합니다

종목 정보를 찾아 분석하고 사업보고서와 콘퍼런스콜 이해하는 법도 자세하고 적혀 있어

미국주식 투자에 있어 유용하게 볼 수 있는 책이라 보여집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3건) 한줄평 총점 10.0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미국주식의 필요성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p*******1 | 2021.04.03
구매 평점5점
참고서적에 더없이 좋습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돌*래 | 2020.12.03
구매 평점5점
이책 한권으로 미국주식 대략적인 정보 파악 가능!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c**********7 | 2020.11.25

이 상품의 특별 구성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3,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