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상견니

정가
15,800
중고판매가
12,800 (19% 할인)
상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YES포인트
  • 0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07월 03일
쪽수, 무게, 크기 432쪽 | 120*190*30mm
ISBN13 9791189604110
ISBN10 1189604116

중고도서 소개

최상 새 상품같이 깨끗한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상견니』는 가가연, 허광한, 시백우 주연의 2020년 대만 최고의 화제작 원작소설이다. [상견니]는 대만 OTT 플랫폼 누적 클릭수 3천만회, 중국 텐센트 클릭수 7억회, 전 세계 OTT 플랫폼 클릭수 8억 회를 기록한 화제의 드라마이다. 죽은 남자친구 왕취안성에 대한 그리움을 떨치지 못한 황위쉬안은 이 세계의 또 다른 자신을 찾아주는 App으로 결국 그와 비슷한 남자를 찾아낸다. 하지만 이 20년 전에 찍힌 사진 속에서 황위쉬안은 자신과 같은 얼굴을 한 여자를 함께 발견한다. 그녀는 누구일까?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다사다난했던 너와의 사랑 이야기 속에서, 하나의 진실을 찾아 헤매었어.
넌, 정말 나를 사랑했니?

1998년, 타이난. 초여름.

도로 위로 차가 즐비했다. 경적이 시끄럽게 울려댔고 여기저기 웅성거리는 소리가 들렸다. 눈부신 햇살 아래 이따금 먼지가 표표히 흩날렸다. 그러나 골목으로 꺾어 들어가니, 사방이 순식간에 조용해졌다.

키 작은 벽에는 여기저기 칠이 벗겨져 있었다. 푸른 이끼로 뒤덮인 낡은 울타리, 붉은 페인트칠이 된 철문이 보였고, 조그마한 마당에서 뻗어 나온 고목의 무성한 잎사귀가 뜨거운 햇살 아래로 그늘을 만들었다. 복잡했던 마음이 조금씩 차분해졌다.

매미 울음소리가 귀에 들어왔다. 이어서 감미로운 음악소리가 들렸다. 적막한 골목 어귀에 있는 한 레코드 가게에서 새어 나온 노래였다. 남자 가수의 허스키한 목소리가 애달픈 사랑을 읊조리듯 담담하게 들렸다. 레코드 가게 안에서 한 소녀가 두 눈을 감은 채 입가에 잔잔한 미소를 그렸다. 밖에서 이 모습을 지켜보던 소년은 그녀의 해사한 얼굴에 제 귀의 보청기를 떼어냈다. 깜깜하지만 아름다운 세상 속으로 그녀와 함께 빠져들어 가는 듯했다.
--- 본문 중에서

줄거리 줄거리 보이기/감추기

죽은 남자친구 왕취안성에 대한 그리움을 떨치지 못한 황위쉬안은 이 세계의 또 다른 자신을 찾아주는 App으로 결국 그와 비슷한 남자를 찾아낸다. 하지만 이 20년 전에 찍힌 사진 속에서 황위쉬안은 자신과 같은 얼굴을 한 여자를 함께 발견한다. 그녀는 누구일까?

확신에 찬 미소를 가득 띄우며 고백하던 왕취안성을 황위쉬안은 똑똑히 기억하고 있었다. “처음 봤을 때부터였어. 널 좋아해.”

그 당시 영혼을 울리던 강렬한 설렘과 두근거림이 한 순간에 의혹으로 전락해버렸다. 왕취안성이 사랑한 상대는 황위쉬안일까? 아니면 사진 속의 그녀였을까?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2,8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