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1명)

이전

저 : 이진민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이진민
관심작가 알림신청
어렸을 때부터 읽고 쓰는 것을 좋아하는 책탐 많은 아이였다.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지고 싶어 연세대 정치외교학과에 입학했다. 맥주를 콸콸 마시면서 새로운 세상을 만났지만, 가끔은 이 산이 아닌가 보다 싶은 나폴레옹의 마음을 느꼈다. 그러다 세부 전공으로 정치철학을 만났고 이거다 싶었다. 미국 매사추세츠 주 브랜다이스 대학교에서 멜론 장학금을 받으며, 그리하여 또 맥주를 쭉쭉 마시며 정치철학을 전공했다. 비슷한 시기에 박사와 엄마라는 타이틀을 동시에 획득했고, 아이를 키우면서도 글을 쓰겠다는 마음을 움켜쥐고 살았다.

천진난폭하며 주도허술한 인간이라는 게 주변 친구들의 평. 평화주의자 반려인을 만나고 중년이 되면서 천진난폭의 정체성은 많이 청산했지만 여전히 스스로 위기를 자초하며 산다. 야심차게 우유부단하고 게으르게 꼼꼼하다. 매사에 덤덤한 울보이기도 하다. 철학을 일상의 말랑말랑한 언어로 바꾸는 일에 관심이 많았기에, 학계의 소수를 만나는 논문보다는 일상의 다수를 만나는 책을 쓰고 싶었다. 브런치북 대상 수상작인 《나는 철학하는 엄마입니다》, 2021 우수출판콘텐츠 선정작인 《다정한 철학자의 미술관 이용법》을 썼다. 아이들이 자라면서 조금 더 자란 마음과 생각을 담아 이제 세 번째 책을 내놓는다.

현재는 독일 뮌헨 근교 시골 마을에 살면서 이런저런 글을 쓰고 강의를 한다. 계속 사랑하고 계속 공부하며 계속 글을 쓰고 싶다. 아직도 가슴속에 쓰고 싶은 책이 여러 권 들어 있어 행복하다.

이진민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