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2명)

이전

저 : 피터 스완슨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저 : 피터 스완슨
관심작가 알림신청
Peter Swanson
2016년을 뒤흔든 『죽여 마땅한 사람들』로 “메스처럼 예리한 문체로 냉정한 악의 본질을 탐구하는 작가 [퍼블리셔스 위클리]”, “무시무시한 미치광이에게 푹 빠져들게 하는 법을 아는 작가[더 가디언]” 라는 찬사를 받았다. “대담하고 극적인 반전을 갖춘 채 가차 없이 펼쳐지는 이야기[보스턴 글로브]”라는 평가를 받은 『아낌없이 뺏는 사랑』으로 ‘결코 독자를 실망시키지 않는 작가’로 확고히 자리 잡았다. 한국에서 세 번째로 출간된 작품 『312호에서는 303호 여자가 보인다』는 건물의 독특한 구조가 이야기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아파트먼트 스릴러’로, 색다른 공간이 자아내는 긴장감과 서스펜스가 압도적이다.

피터 스완슨의 다른 상품

여덟 건의 완벽한 살인

여덟 건의 완벽한 살인

14,220 (10%)

'여덟 건의 완벽한 살인' 상세페이지 이동

그녀는 증인의 얼굴을 하고 있었다

그녀는 증인의 얼굴을 하고 있었다

13,500 (10%)

'그녀는 증인의 얼굴을 하고 있었다' 상세페이지 이동

312호에서는 303호 여자가 보인다

312호에서는 303호 여자가 보인다

13,320 (10%)

'312호에서는 303호 여자가 보인다' 상세페이지 이동

아낌없이 뺏는 사랑

아낌없이 뺏는 사랑

13,050 (10%)

'아낌없이 뺏는 사랑' 상세페이지 이동

죽여 마땅한 사람들

죽여 마땅한 사람들

13,320 (10%)

'죽여 마땅한 사람들' 상세페이지 이동

역 : 이동윤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역 : 이동윤
관심작가 알림신청
서울대학교에서 사회학을 전공했다. 미스터리 애독자인 그는 고전부터 현대, 본격 추리부터 코지까지 폭넓은 미스터리를 독자에게 소개하기 위해 번역가의 길을 선택했다. 옮긴 책으로 앤서니 버클리의 『독 초콜릿 사건』, 피터 러브시의 『가짜 경감 듀』, 루이즈 페니의 『치명적인 은총』, 예른 리르 호르스트의 ‘빌리암 비스팅’ 시리즈 등이 있다.

이동윤의 다른 상품

마녀의 은신처

마녀의 은신처

14,400 (10%)

'마녀의 은신처' 상세페이지 이동

밀랍 인형

밀랍 인형

13,950 (10%)

'밀랍 인형' 상세페이지 이동

죽어가는 형사

죽어가는 형사

17,100 (10%)

'죽어가는 형사' 상세페이지 이동

세 개의 관

세 개의 관

13,680 (10%)

'세 개의 관' 상세페이지 이동

황제의 코담뱃갑

황제의 코담뱃갑

11,520 (10%)

'황제의 코담뱃갑' 상세페이지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