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자 소개(3명)

이전

편 : 피치마켓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편 : 피치마켓
관심작가 알림신청
피치마켓은 느린학습자의 실질 문맹 개선과 정보 평등을 위해서 누구나 읽을 수 있는, 쉬운 글 콘텐츠를 만드는 기관이다. 피치마켓이 매월 발행하는 ‘월간 피치서가’는 소통, 지식, 문학, 자립, 뉴스 등 5가지 카테고리로 구성되어 있다. 월간지에서는 사회적 매너, 동물, 음식, 미디어 리터러시 등 다양한 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환경 또한 중요하게 다루고 있다. 피치마켓은 느린학습자가 사회구성원으로 꼭 알아야 하는 정보와 지식을 이해할 수 있도록, ‘그림으로 보는 어린왕자’, ‘베니스의 상인’ 등의 쉬운 글 콘텐츠를 개발하고 있다.

피치마켓의 다른 상품

원저 : 알퐁스 도데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원저 : 알퐁스 도데
관심작가 알림신청
Alphonse Daudet
남프랑스 님에서 출생. 리옹의 고등중학교에 들어갔으나 가업이 파산하여 중퇴하고, 알레스에 있는 중학교 사환으로 일하면서 청소년 시절을 보냈다. 1857년 형이 있는 파리에 가서 문학에 전념하며 시집인 『사랑에 빠진 연인들 Les Amoureuses』을 발표, 이것이 당시의 입법의회 의장 모르니 공작에게 인정받아 비서가 되었다. 이를 계기로 문학에 더욱 정진하게 되었다. 그 후에 남프랑스의 시인 미스트라르를 비롯하여 플로베르, 졸라, E. 공쿠르, 투르게네프 등과 친교를 맺었으며, 아내 쥘리의 내조로 행복한 57년의 생애를 파리에서 보냈다. 그는 친교를 맺은 문인들과 더불어 자연주의의 일파에 속했으나 선천적으로 민감한 감수성, 섬세한 시인 기질을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시적인 면이 넘치는 유연한 문체로 불행한 사람들에 대한 연민과 고향 프로방스 지방에 대한 애착심을 주제로 하여 인상주의적인 자신만의 작풍을 세웠다. 그의 문장은 보여 줄 것이 많은 예술가의 문장이자 시니컬하면서도 동정심을 담은 시인의 문장이다. 익살스런 농담에서부터 더없이 섬세한 환상에 이르기까지, 수많은 주제를 다룰 수 있는 재치를 가지고 있었기에 학자들부터 군중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독자층을 매혹했다. 자신을 과시하지 않는 경험담으로 작품에 활기를 부여할 줄 알았던 그는, 세월이 흘렀어도 빛바래지 않은 다양한 작품으로 ‘아름다운 문학’을 느끼게 한다.

알퐁스 도데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