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밤을 열다

쏜살문고이동
리뷰 총점9.0 리뷰 2건 | 판매지수 36
정가
10,800
판매가
9,720 (10% 할인)
YES포인트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가방 속 책 한 권이라면 - 굿리더 스트링백/간식 접시 머그/디즈니 미키 타포린 보냉백/타포린백
〈2022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 참여 회원 전원 1천원 상품권 증정!
8월 얼리리더 주목신간 : 귀여운 방해꾼 배지 증정
MD의 구매리스트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01월 17일
쪽수, 무게, 크기 208쪽 | 194g | 113*188*13mm
ISBN13 9788937429620
ISBN10 8937429624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병든 거처 위를 유랑하는 20세기 난민들
무작위로 클로즈업되는 가지각색의 눈동자


1차 대전 이후 곳곳에서 혁명을 겪은 유럽의 풍경, 그중에서도 도덕적인 긴장을 의식/무의식적으로 해제한 젊은이들의 동요를 그린 폴 모랑의 소설집 『밤을 열다』(1922), 『밤을 닫다』(1923)는 연달아 나오며 당대 독자들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구가한다. 작가는 이 인기에 대해 “(어떤) 책의 성공은 종종 사람과 그 사람이 살던 시대의 만남에 지나지 않는다.”라고 겸양했다. 그러나 한 사람, 그것도 여럿의 사람을 압축해 낸 단 한 사람과 시대의 교차점을 끄집어내고, 이를 본인 최적의 러닝타임으로서 갈무리해 내놓는 작가는 흔치 않다. 독자의 감정이입이 쉬운 장편도, 작가의 절묘한 기지를 뽐내기 좋은 단편도 아닌, 폴 모랑의 중편 소설들은 그래서 귀하다.

요약은 잘되지 않을 것이다. 하지만 모호해서, 나중에 다시금 돌아와 연구해 보려고, 왜인지는 모르지만 마음에 들어서 그어 놓은 독자의 밑줄들은 20세기 초에도 그랬듯 정확히 100년 뒤인 오늘도, 낯설지만 기꺼운 문학적인 탐험을 인도해 줄 것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922년판 서문
1957년판 서문
카탈루냐의 밤
터키의 밤
스코틀랜드의 밤 혹은 순진한 파리 아가씨
로마의 밤
6일 자전거 경주의 밤
헝가리의 밤 달마티아의 밤 혹은 꽃 속의 꽃
북구의 밤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시대의 실마리 찾기를 포기한 무도덕주의자들의 행진
한밤에도 꺼지지 않는 1920년대의 불빛들


내가 없는 동안 파리에서 일어난 모든 일은 1917년부터 시작된 도덕 면의 혁명적인 변화를 확인시켜 주었다. 한 세대가 전쟁에서 돌아왔다. 그들은 과거를 혐오하고 미래를 알고 싶어 했다. 또 자신들에게 미래를 설명해 주고 새로운 세상과 자신들이 살고는 있지만 잘 모르는 세계의 지리를 알려 줄 사람들을 찾았다.

1차 대전 이후 곳곳에서 혁명을 겪은 유럽의 풍경, 그중에서도 도덕적인 긴장을 의식적, 무의식적으로 해제한 젊은이들의 동요를 그린 폴 모랑의 소설집 『밤을 열다』(1922), 『밤을 닫다』(1923)는 연달아 나오며 당대 독자들로부터 폭발적인 인기를 구가한다. 작가는 이 인기에 대해 “(어떤) 책의 성공은 종종 사람과 그 사람이 살던 시대의 만남에 지나지 않는다.”라고 겸양했다. 그러나 한 사람, 그것도 여럿의 사람을 압축해 낸 단 한 사람과 시대의 교차점을 끄집어내고, 이를 본인 최적의 러닝타임으로서 갈무리해 내놓는 작가는 흔치 않다. 독자의 감정이입이 쉬운 장편도, 작가의 절묘한 기지를 뽐내기 좋은 단편도 아닌, 폴 모랑의 중편 소설들은 그래서 귀하다. 요약은 잘되지 않을 것이다. 하지만 모호해서, 나중에 다시금 돌아와 연구해 보려고, 왜인지는 모르지만 마음에 들어서 그어 놓은 독자의 밑줄들은 20세기 초에도 그랬듯 정확히 100년 뒤인 오늘도, 낯설지만 기꺼운 문학적인 탐험을 인도해 줄 것이다.

뜨거운 열기에 수천 개의 겹쳐진 하얀 얼굴이 얼룩이 되어 춤을 추고, 흩어져 있던 소리가 진동을 하더니 하나의 소리가 되었다. 그 얼룩 중에 하나가, 그 소리 중에 하나가 레메디오스의 것은 아닐까? 그녀도 나처럼 사람들을 따라 여기까지 오지 않았을까? 수선스러운 포스터에는 소토마요르 황소 여덟 마리가 나온다고 홍보되어 있었다.
「카탈루냐의 밤」에서

희생된 세대이기 때문입니다. 남자들은 군인이 되었고 여자들은 광인이 되었죠. 운명은 거기서 멈추지 않고 꽤 많은 재앙을 추가로 안겼습니다. 사실 이자벨은 반속물주의의 피해자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영혼이 섬세한 사람들은 빠르든 늦든 꼭 반속물주의자가 되죠. 반속물주의자가 되면 우정을 타산적으로 취급하는 사람들과는 사귀지 못하게 되고요.
「로마의 밤」에서

『밤을 열다』에는 여덟 개의 밤이 등장한다. 처형당한 카탈루냐 출신 무정부주의자의 연인, 망명한 터키에서 호텔 웨이트리스로 일하는 러시아 귀족, 파리의 허울좋은 예술가 파티 한가운데 도드라져 보이는 스코틀랜드 아가씨, 조국인 프랑스로 돌아가지 않는 반속물주의의 피해자, 만인의 연인인 자전거 경주 국가대표, 하루아침에 사라진 유대인 여성, 매부가 된 아내의 변화를 맞닥뜨린 파병 장교, 다양한 저의로 모인 스웨덴 나체주의 협회원과 같이, 그 어둡고도 눈부신 공간에는 형편이 가지각색인 인물들이 놓여 있다. 어떤 인물은 터무니없이 문란하고, 어떤 인물은 끝 간 데 없이 애처롭다. 전혀 다른 눈동자와 머리 색을 하고, 비슷하지만 다른 운명을 맞아 이에 스러지거나 순응하거나 개척하거나 도피하는 인물들은 정교하게 채색된 유화보다는 날카롭게 인상만 휘갈긴 크로키처럼 표현된다. 『밤을 열다』가 등장인물의 국적만큼이나 다채로운 눈동자들을 하나씩 비추고, 그 유리구슬에 담기는 풍경을 훑는 동안, 그 작은 구 너머로 보일 듯 말 듯한 이들의 희망, 이들에게 있어 순간의 의미, 이 눈의 색상이 한층 부드러웠을 시절의 진짜 천성을 찾는 것은 우리 독자의 몫이다.

회원리뷰 (2건) 리뷰 총점9.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폴 모랑의 밤을 열다 / 민음사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로얄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i*****t | 2020.07.29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내가 좋아하는 민음사의 쏜살문고 시리즈. 폴 모랑에 대해서는 잘 몰랐지만 밤을 열다와 밤을 닫다 라는 감각적인 제목과 표지 디자인이 마음에 들어 구매한 쏜살문고 시리즈.주인공이 각국을 돌아다니며 주로 여성을 만나고 연애감정을 느끼는 이야기들인데... 문장이 유려하고 당시의 시대상과 사상들을 볼 수 있어 재미가 있기는 하지만 약간 정서상 안 맞는 부분들이 있다.;
리뷰제목

내가 좋아하는 민음사의 쏜살문고 시리즈. 폴 모랑에 대해서는 잘 몰랐지만 밤을 열다와 밤을 닫다 라는 감각적인 제목과 표지 디자인이 마음에 들어 구매한 쏜살문고 시리즈.

주인공이 각국을 돌아다니며 주로 여성을 만나고 연애감정을 느끼는 이야기들인데... 문장이 유려하고 당시의 시대상과 사상들을 볼 수 있어 재미가 있기는 하지만 약간 정서상 안 맞는 부분들이 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밤을 열다] 1920년대의 밤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c*******0 | 2020.04.08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혼란한 시대의 개인들에 관한 이야기. 남녀의 사랑이야기로 읽히기도 했는데 한 에피소드는 꽤 기억에 오래 남을 것 같다. 전통적인 남녀의 모습을 벗어나 자유를 만끽하는 사람들, 혼란한 상황에서도 피어나는 사랑, 덧없는 사랑, 변화하는 사랑.프랑스 남자 작가에 대한 편견이 있는데(여혐) 이 책은 아슬아슬했고 <밤을 닫다>는 여성 비하적인 표현이 꽤 보여서 읽기 힘들었다. 그럼;
리뷰제목

혼란한 시대의 개인들에 관한 이야기. 남녀의 사랑이야기로 읽히기도 했는데 한 에피소드는 꽤 기억에 오래 남을 것 같다. 전통적인 남녀의 모습을 벗어나 자유를 만끽하는 사람들, 혼란한 상황에서도 피어나는 사랑, 덧없는 사랑, 변화하는 사랑.

프랑스 남자 작가에 대한 편견이 있는데(여혐) 이 책은 아슬아슬했고 <밤을 닫다>는 여성 비하적인 표현이 꽤 보여서 읽기 힘들었다. 그럼에도 표지가 너무 예뻐서 홀렸지...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3건) 한줄평 총점 9.4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4점
여러 국적의 여성을 만나며 펼쳐지는 풍부한 이야기. 정서에 맞지 않는 부분도 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로얄 i*****t | 2020.09.14
구매 평점5점
표지에 끌려서 구매했는데 재밌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c*******0 | 2020.08.26
구매 평점5점
기대할게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t****e | 2020.03.06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9,72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