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본 이미지

이전

“삶에서 가장 큰 벽은 언어 장벽이었다.
이것을 뛰어넘는 순간, 수많은 기회와 성공의 문이 열렸다!”
5개 국어 능력자 손미나가 아낌없이 공개한 외국어 공부법과
모든 언어에 공식처럼 통하는 로드맵


알랭 드 보통의 인생학교 서울 교장,〈허프포스트코리아〉편집인, KBS 아나운서를 거쳐 손미나앤컴퍼니 대표, 여행 작가, 소설가, 유튜브 크리에이터 등 수많은 이름을 가지고 있는 손미나는 외국어 능력 덕분에 수많은 기회를 얻고, 풍요로운 인생 경험을 할 수 있었다고 말한다. 스페인 시청률 1위 시사토크쇼 [국민의 거울]에서 유창한 스페인어 실력으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 체계와 대응책에 대해 소개한 이후, ‘민간 외교관’이라 불리며 화제의 중심에 섰던 그녀가 30년간 외국어를 공부하면서 터득한 비법과 노하우를 정리한 책 『손미나의 나의 첫 외국어 수업』으로 돌아왔다.

누구나 외국어를 잘하고 싶어 한다. 하지만 다시 공부를 시작할 엄두가 나지 않고, 열심히 공부를 하고 있어도 막막하기만 하다. 손미나가 5개 국어를 한다고 하면 대개 유년 시절을 외국에서 보냈거나 조기 유학을 갔을 거라고 생각하는데 여기에는 놀라운 반전이 숨어 있다. 영어 알파벳은 중학교에 가서 처음 배웠고, 스페인어는 대학 때, 프랑스어는 서른 중반이 넘어서야 제대로 공부했으며, 심지어 이탈리아어는 40대에 들어선 후 시작했다는 사실이다.

그녀가 여기에서 제안하는 것은 100일 공부법이다. 100일 만에 외국어를 완성하는 것은 어렵지만, 좋은 계획과 학습법을 정해 중도 포기하지 않고 실행할 수 있다면 홀로서기를 할 수 있는 수준에 도달하기에 충분한 시간이다. 100일간 할 수 있는 암기법과 공부법을 알려주고, 다양한 스터디 플래너 샘플까지 수록하여 자신에게 가장 잘 맞는 공부법을 만들 수 있도록 구성했다. 또한 공부하면서 맞닥뜨리는 다양한 문제에 대한 솔루션과 멘탈 관리법을 소개하여 중도에 포기하지 않고 원하는 목표를 끝까지 이룰 수 있도록 했다. 단언컨대, 당신의 외국어 실력은 이 책을 알기 전과 후로 나뉠 것이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5,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