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2명)

이전

글 : 최인정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글 : 최인정
관심작가 알림신청
파랗고 예쁜 통영 바다를 보며 자랐습니다. 어른이 되어서 드라마를 썼고, 우연히 동화를 만나 친구가 되었습니다. 2018년 『태산 같은 선물』로 ‘KB 창작동화제’ 장려상을 받고, 2019년 『달비네 장난감 병원』으로 ‘어린이와 문학’ 신인 작가 추천을 받았습니다. 서울의 한 동네에서 어린이들과 함께 책을 읽고 이야기를 나눕니다. 길에서 만나는 개와 고양이들의 비밀 이야기도 귀담아 들어 주고요. 틈틈이 모은 이야기 씨앗을 부풀리느라 날마다 설렌답니다.

최인정의 다른 상품

그림 : 최정인 만든이 코멘트 보이기/감추기

  그림 : 최정인
관심작가 알림신청
홍익대학교에서 판화를 공부했습니다. 어린 시절부터 그림 그리기를 좋아했고, 지금도 그림 그리기를 가장 좋은 친구로 여기며 행복하게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 그동안 그린 책으로는 『춤추는 책가방』 『엄마~ 5분만~』 『지우개 따먹기 법칙』 『아디닭스 치킨집』 『나비 부자』 『그해 유월은』 『라 벨라 치따』 『다녀왔습니다』 등이 있습니다.

서울에서 태어나 홍익대학교에서 판화를 공부했습니다. 어린 시절부터 그림 그리기를 좋아했고, 지금도 변함없이 그림 그릴 때 가장 행복합니다. 동화 속 개구쟁이들의 익살스러운 모습을 특유의 풍부한 표현력과 따뜻한 감성으로 표현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일어서는 물소리』, 『라 벨라 치따』, 『다녀왔습니다』, 『그림 도둑 준모』, 『바리공주』, 『반창고 우정』, 『미움 일기장』, 『살아난다면 살아난다』, 『오 시큰둥이의 학교생활』, 『지우개 따먹기 법칙』과 많은 어린이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최정인의 다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