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나는 둔감하게 살기로 했다

: 불안하고 초조한 사람들을 위한 마음 처방전

정가
16,000
중고판매가
5,000 (69% 할인)
상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발행일 2022년 05월 27일
쪽수, 무게, 크기 248쪽 | 378g | 132*204*20mm
ISBN13 9791130600550
ISBN10 1130600556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 약간 있으나, 대체적으로 손상 없는 상품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들어가는 말 … 005

하나. 둔감한 마음은 신이 주신 최고의 선물이다

무례한 사람 앞에서도 당당함을 잃지 않는 법 … 019
자존감 강한 사람이 더 예민하다 … 024
단단한 마음 위에 재능이 꽃핀다 … 028

둘. 스트레스조차 가볍게 무시해버리는 둔감함의 힘

구시렁구시렁 잔소리도 대충 흘려넘기는 대단한 능력 … 034
훌훌 털어버리는 사람만이 얻을 수 있는 특별한 선물 … 040
정신 건강을 위해서라도 제발 귀 기울여 듣지 말 것 … 042

셋. 마음은 둔감하게, 혈액순환은 시원하게

마음이 건강한 사람은 혈관도 잘생겼다 … 050
당신의 속이 늘 답답하고 아픈 이유 … 052
좋은 스트레스는 사장님도 춤추게 한다 … 053
한 잔을 마셔도 기분 좋게 취하는 법 … 055
둔감한 사람의 마음과 혈관은 언제나 열려 있다 … 057

넷. 조금 둔감하게 살아도 괜찮아

너무 잘 보여서 피곤한 눈 … 062
너무 잘 들려서 괴로운 귀 … 063
너무 잘 맡아서 곤란한 코 … 064
너무 잘 느껴서 못 먹는 입 … 066
너무 민감해서 고통이 큰 피부 … 067
예민할수록 더 아프다 … 072

다섯. 어디서든 잘 자는 사람은 이길 수 없다

남들보다 6만 시간 더 자는 속 편한 사람 … 078
잘 자고 잘 일어나는 수면 습관의 힘 … 082
왜 오늘도 나는 쉽게 잠들지 못할까 … 086

여섯. 누가 뭐래도 나를 사랑하는 게 먼저다

근거 없는 자신감도 능력이다 … 094
칭찬을 칭찬으로 받아들이는 법 … 097
운명의 톱니바퀴를 돌리는 칭찬의 힘 … 100
말 한마디에 사람의 재능이 꽃핀다 … 102

일곱. 둔감한 몸에는 질병조차 찾아오지 않는다

나도 친구들과 함께 아프고 싶다 … 108
흙바닥 먼지가 선물해주는 면역력 선물 … 111
깨끗할수록 면역력은 떨어진다 … 113

여덟. 결혼 생활에는 정답이 없다

연애는 쉽고 결혼은 어려운 딱 한 가지 이유 … 122
충격과 공포의 치약 튜브 사건 … 123
이래도 좋고 저래도 좋은 잉꼬부부 … 126

아홉. 암에 대처하는 둔감한 사람들의 현명한 자세

심리적 긴장이 불러온 건강의 적신호 … 138
만약 부모의 예민함을 아이가 물려받는다면 … 140
겨우 이까짓 암에 무릎 꿇을 수는 없다 … 142
결국 암은 불안함과의 싸움이다 … 145

열. 여성이 남성보다 더 강하고 둔감하다

첫째는 딸, 둘째는 아들을 선호하는 진짜 이유 … 152
몸의 피가 절반이나 빠져나갔는데도 … 154
여자는 살고 남자는 죽는다 … 162

열하나. 세상의 모든 엄마는 여자다

여성의 몸을 둘러싼 부드러운 갑옷 … 168
피하 지방 없는 남자의 뒤늦은 후회 … 169
누가 뭐래도 엄마가 가장 위대하다 … 171
모든 인류는 여성에게 빚을 지고 있다 … 175

열둘. 타인은 끝까지 타인일 뿐이다

일과 승진에 민감한 질투의 세계 … 180
그대가 날 질투하고 비난할지라도 … 182
주위의 시선이나 소문은 가볍게 무시해버릴 것 … 184

열셋. 사랑을 하려면 예민한 마음부터 바꿔라

가벼운 거짓말은 가볍게 넘긴다 … 194
좋아하는 상대를 위해 입맛까지 바꾸는 유연한 마음 … 196

열넷. 직장 내 신경 끄기의 기술

어디에나 그런 사람은 있다 … 204
세상 모두를 고칠 수는 없으니까 … 207

열다섯. 주변 환경은 언제나 변한다

똑같이 다쳐도 상처가 다르다 … 218
몸의 저항력이 클수록 마음도 단단하다 … 220
갑작스러운 변화에도 끄떡없는 항상성 … 222
넓게 열린 문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 224

열여섯. 어머니의 사랑, 그 위대한 둔감력에 대하여

아이를 위해 젖을 물리다 … 230
점차 아이의 울음소리에 둔감해지는 어머니 … 231
어머니가 아니었다면 불가능한 일들 … 235
어머니는 강하다 … 239

나가는 말 … 244

저자 소개 (2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성공과 실패는 꼭 재능에만 달린 게 아닙니다. 바꿔 말해 재능이 반드시 성공을 보장하는 건 아닙니다. ‘그럼 재능보다는 운이나 타이밍이 중요하다는 거야?’ 하고 생각하는 사람이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러나 문학에서는 무엇보다도 개인의 실력과 재능이 우선입니다. 문학을 하고자 하는 사람에게 필요한 건 운이나 타이밍이 아니라 ‘좋은 의미의 둔감함’이죠. 숨겨진 재능을 갈고닦아 성장하려면 끈기 있고 우직한 둔감력은 필수입니다. 이는 작가에게만 한정된 이야기가 아닙니다. 연예인이나 운동선수, 크고 작은 기업에서 일하는 회사원 역시 마찬가지죠. 자기 분야에서 나름의 성공을 거둔 사람은 그 바탕에 재능뿐 아니라 반드시 좋은 의미의 둔감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둔감력은 자신이 본래 가지고 있던 재능을 한껏 키우고 활짝 꽃피우게 하는 가장 큰 힘입니다.
---「둔감한 마음은 신이 주신 최고의 선물이다」중에서

남에게 안 좋은 소리를 들어도 깊이 고민하지 않고 뒤돌아서자마자 잊는 사람은 건강합니다. 정신적으로나 신체적으로나 모두 말입니다. 좋은 의미의 둔감 함이 마음을 안정시키고, 나아가 혈액순환도 원활하게 유지시켜주기 때문입니다. 최근 질병 예방과 치료에 관심을 가지는 사람이 많은데, 어렵고 복잡하게 생각할 필요 없습니다. 건강한 삶을 유지하려면 피가 온몸 구석구석을 끊임없이 흐르는 게 중요합니다. 그러려면 온몸의 혈관을 항상 열어놓아야 하는데, 이때 혈관을 조절하는 자율신경에 자극을 주지 않고 편안하게 유지하는 게 가장 중요합니다.
---「스트레스조차 가볍게 무시해버리는 둔감함의 힘」중에서

재능 있는 사람은 주변에 반드시 그를 칭찬해주는 사람이 있고, 본인도 그 칭찬을 곧이곧대로 받아들여 우쭐하는 능력을 갖고 있습니다. 상대방의 말을 듣고 우쭐하며 자신감을 갖는 것은 경박하고 꼴사나운 게 아닙니다. 오히려 미래를 향해 더 크게 날갯짓할 수 있는 멋진 둔감력을 갖춘 것이죠.
---「누가 뭐래도 나를 사랑하는 게 먼저다」중에서

오늘날 일본의 공중위생 상태는 훌륭합니다. 공중위생 상태가 좋다는 건 아무래도 좋은 일이지요. 그러나 공중위생 상태가 좋아지면 좋아질수록 잡균은 박멸됩니다. 환경이 깨끗해질수록 잡균은 사라지고, 그와 동시에 우리 몸의 저항력도 약해져서 다른 균이 조금만 침입해도 순식간에 앓아눕게 되는 것입니다. 우리는 보통 주위를 청결하게 유지해야 병에 걸리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틀린 말은 아니지만, 사실 깨끗하면 깨끗한 대로 그 상태에서 번식하는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또 생겨나죠. 이처럼 공중위생과 질병은 항상 쫓고 쫓기는 추격전을 하듯 멈출 줄을 모릅니다. 그러면 차라리 공중위생을 지나치게 신경 쓰기보다 적당한 선에서 타협하는 편이 낫지 않을까요?
---「둔감한 몸에는 질병조차 찾아오지 않는다」중에서

결혼 생활을 오래 한 사람들은 입을 모아 “너무 예민하게 굴면 안 된다.”, “좀 더 마음을 너그럽게 가져야 한다.”라고 조언합니다. 그들 역시 울컥하는 마음에 다투기도 하겠지요. 하지만 그들은 크게 싸우는 일은 없을 겁니다. 왜냐하면 둔감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둔감력이 있으면 사소한 말다툼이 큰 싸움으로 번지는 일은 막을 수 있습니다. 결정적 순간에 서로 양보하고 물러서는 것, 바로 그게 결혼 생활의 지혜입니다.
---「결혼 생활에는 정답이 없다」중에서

암에 걸린 사람이 어떤 마음가짐을 가지느냐에 따라 암세포의 운명은 완전히 달라집니다. 그리고 이때 중요한 게 바로 둔감력이죠. 암에 걸려도 ‘이깟 녀석, 쫓아내주겠어!’ 하는 마음으로 느긋하게 받아들이세요. 때로는 ‘그래, 이왕 암에 걸렸으니 이 녀석이랑 친구가 되어 함께 인생을 즐기지, 뭐.’ 하고 생각하는 것도 좋습니다. 어차피 벌어진 일이라면 밝게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게 두루 편하지 않을까요? 이렇게 둔감력을 발휘하는 것이 암의 진행을 멈추고 재발을 방지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암에 대처하는 둔감한 사람들의 현명한 자세」중에서

서로 사랑하는 두 사람 사이에 가장 필요한 마음이 둔감력이라고 말한다면 많은 사람이 깜짝 놀랄지도 모르겠군요. 아니, 둔감하면 연인 사이가 어긋난다고 생각하는 사람이 대부분일 듯합니다. 하지만 상대방의 말과 행동을 민감하게 받아들이는 자세는 연애 초기에나 필요합니다. 오랫동안 둘 사이를 좋게 유지하려면 민감함뿐만 아니라 상대의 잘못도 너그럽게 받아주는 둔감함이 필수입니다.
---「사랑을 하려면 예민한 마음부터 바꿔라」중에서

요즘 같은 국제화 시대에 어떤 나라에서든 어떤 환경에서든, 나아가 현지의 어떤 음식을 먹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는 능력, 그런 환경적응능력만큼 멋지고 든든한 것은 없습니다. 그리고 이런 능력의 밑바탕에는 반드시 둔감력이 있게 마련입니다. 좋은 의미의 둔감함이 있기에 어떤 환경, 어떤 사람과도 조화롭게 살아가는 것이죠. 앞으로 세계를 향해 날갯짓하며 새 시대를 일궈나가 고 싶은 사람은 먼저 자신에게 둔감력이 있는지 확인부터 해야 합니다. 만약 둔감력이 있다면 소중히 여기고, 없다면 다양한 환경에 뛰어들어 훈련해야 하죠. 그러려면 모든 일에 호기심을 품고, 좋은 의미에서 둔감하게 반응하며, 주저 없이 도전해야 합니다.
---「주변 환경은 언제나 변한다」중에서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더 이상 무례하고 사소한 것들에 신경 쓰지 않겠습니다!”
함부로 던지는 가시 돋친 말 때문에
자꾸만 어긋나는 인간관계 때문에
상처받은 당신의 영혼을 위로할 마음 처방전


현대인은 결코 혼자 살 수 없다. 끊임없이 타인과 소통하고 부딪히면서 살아야 한다. 우리는 그것을 사회생활, 혹은 대인관계라 부른다. 하지만 누구나 항상 즐거운 마음으로 사회생활을 즐길 수 없다. 사소한 말 한마디에도 상처받는 내성적인 사람이 서비스업에 종사하며 하루에 수천 명의 타인을 상대해야 하기도 하고, 혼자 있길 좋아하는 사람이 영업을 위해 강제적으로 끌려다니며 거래처를 응대해야 하기도 한다. 먹고사는 문제 안에서 어쩔 수 없이 진정한 나 자신이 아닌 다른 ‘가면’을 쓴 채로 자신의 감정을 희생하는 것이다.

돈을 많이 번다고 해서, 사람들에게 능력을 인정받는다고 해서 나는 내 인생에서 얻을 수 있는 100%의 행복을 쟁취할 수 있을까? 어느 한 측면에서는 만족할 만한 성과를 얻었지만, 다른 한편에서는 목표에 도달하지 못한다면 그것을 행복이라 부를 수 있을까? 직장 상사의 이유 없는 잔소리에, 동료들의 질투 섞인 험담에, 누구보다도 가까워야 할 가족의 뼈아픈 말 한마디에 우리의 마음은 상처를 입는다. 밤새 잠을 이루지 못해 뒤척이다 보면, 어느새 삶은 또 다른 회의로 가득 찬다. 과연 우리는 ‘진짜’ 행복해질 수 있을까?

이러한 질문에 가치 있는 답을 얻으려 할 때 우리에게 반드시 필요한 것은 둔감한 마음, 즉 ‘둔감력’이다. 둔감력을 가진 사람은 무례한 사람이 상처 주는 말을 한 귀로 흘려듣고, 남들의 시선이나 소문도 가볍게 무시한다. 직장 상사의 잔소리에도 의기소침해지지 않고, 일이 잘 안 풀려도 낙담하지 않는다. 둔감한 사람의 관심은 오직 ‘자신의 행복’이며, 그래서 늘 자신감으로 충만하다. 예민하고 민감해서 쉽게 상처받는 당신에게 필요한 능력, 그것은 바로 둔감력이다.

“둔감한 마음은 신이 주신 최고의 선물이다!”
300만 베스트셀러 작가 와타나베 준이치가 전하는
품격 있는 삶의 태도


100만 부 밀리언셀러 『나는 둔감하게 살기로 했다』의 저자 와타나베 준이치는 외과의사였던 만큼 인간의 몸에 대한 이해가 깊다. 그는 진정으로 행복한 삶을 살기 위해서는 마음뿐만 아니라 몸도 어느 정도 둔감해질 필요가 있다고 말한다.

예를 들어 똑같이 상한 음식을 먹고도 어떤 사람은 배탈이 나는가 하면, 어떤 사람은 아무렇지 않게 생활한다. 이때 아무렇지도 않은 사람은 위와 장이 둔감한 사람이다. 이런 사람은 어딜 가든 잘 먹고 잘 자며 사람들과 어울려 잘 지낼 수 있다. 반면에 위와 장이 예민한 사람은 항상 음식에 신경을 쓸 수밖에 없어서 몸이 마르고 신경이 날카롭다. 이런 사람은 다른 사람과 어울리기도 쉽지 않을뿐더러, 질병에도 취약하다.

둔감력은 결혼 생활이나 직장 생활을 하는 데에도 매우 중요하다. 오감이 예민하고 신경이 곤두선 사람은 사소한 스트레스에도 격렬하게 반응하기 때문에 오랜 시간 함께하기 어렵다. 그러나 몸과 마음이 둔감한 사람은 흐르는 물처럼 유연해서 어떤 사람을 만나든, 어떤 환경에 놓이든 부드럽게 어우러진다. 둔감할수록 그만큼 결혼 생활을 오랫동안 행복하게 지속할 확률이 높고, 직장에서는 목표로 한 최선의 성과를 달성할 가능성이 높다. 즉, 둔감력은 성공의 전제 조건인 셈이다.

지금처럼 취업난과 경기 불안이 지속될 때에는 반드시 둔감력을 갖추어야 한다. 둔감력은 “긴긴 인생을 살면서 괴롭고 힘든 일이 생겼을 때, 일이나 관계에 실패해서 상심했을 때, 그대로 주저앉지 않고 다시 일어서서 힘차게 나아가는 강한 힘”을 뜻한다. 일이 잘 풀리지 않아 마음이 초조한 사람, 다른 사람의 시선과 평가에 민감한 사람, 신경이 너무 예민해서 일상이 불편한 사람에게 이 책을 권한다. 이제 당신도 잔잔한 바다 위의 물결처럼 평안하고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낼 수 있을 것이다.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정신적으로 건강하다’는 말의 의미는 무엇일까? 이는 외부에서 들어오는 자극이 열 개라면, 그중 내게 필요한 서너 개만 받아들이고 나머지는 내칠 수 있는 능력이 있다는 뜻이다. 즉, 외부에서 들어오는 정보를 어떻게 소화하느냐의 문제인 것이다. 그렇게 할 때 우리는 나의 에너지를 내가 원하는 곳에, 내가 원하는 시점에 사용할 수 있다.

와타나베 준이치의 “둔감하게 살자”라 는 말은 바로 이런 뜻을 내포하고 있다. 전적으로 공감한다. 마음속에 불필요한 자극, 미처 아물지 못한 상처, 좌절과 실패에 따르는 갈등과 후회의 감정이 뒤엉켜 있는 한, 우리는 그 속박에서 벗어나기 어렵다. 그럴 때 ‘둔감한 마음’이라는 도구를 활용해 감정을 가지치기할 수 있다면 삶의 많은 부분이 달라질 수 있다. 자신의 잠재력을 건강하고 온전하게 발휘하고 싶은 분들에게 이 책을 권한다.
- 양창순 박사 (『나는 까칠하게 살기로 했다』 저자 · 정신과 전문의)
  • 일시품절 상태입니다.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