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미리보기 공유하기
중고도서

삐뽀삐뽀 119 소아과

정가
29,800
중고판매가
22,000 (26% 할인)
상태?
사용 흔적이 많고, 상품과 부속품에 손상이 있는 상품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중고샵 판매자가 직접 등록/판매하는 상품으로 판매자가 해당 상품과 내용에 모든 책임을 집니다.

[중고샵] 매장ON! 매장 배송 온라인 중고 서비스
[중고샵] 판매자 배송 중고 추천 인기샵 특별전
[중고샵] 매장ON! 대구물류편: 버뮤다대구지대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4년 05월 10일
쪽수, 무게, 크기 1073쪽 | 2018g | 190*235*60mm
ISBN13 9788976820532
ISBN10 8976820533

중고도서 소개

사용 흔적이 많고, 상품과 부속품에 손상이 있는 상품
  •  판매자 :   하늘나라보기   평점5점
  •  특이사항 : 겉표지 약간 찢어졌어요 속은 깨끗해요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육아상식에 관한 모든것을 담았다. 크건 작건 간에 아기에 관한 문제는 모든 엄마들에게 민감할 수 밖에 없다. 아이를 안전하게 키우고 싶은 엄마지만 잘 살펴보면 잘못된 상식을 갖고 있어 위험할 때가 종종 있는 것이 일반적. 책은 그러한 응급, 육아 상식을 바로 잡아주고, 아기의 질환을 엄마 눈으로 확인 할 수 있는 원색 슬라이드를 실어 세세한 부분까지 체크하도록 해 가정에 있는 소아진료과의 역할을 충분히 한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 가래
2. 가습기와 청정기
3. 감기
4. 걸음마와 보행기
5. 결핵
6. 경련
7. 공갈젖꼭지와 손가락 빨기
8. 기생충
9. 기저귀 발진
10. 기침
11. 눈의 이상
12. 대소변 가리기
13. 두드러기
14. 모유 먹이기
15. 밥 먹이기
16. 배가 아플 때
17. 배꼽
18. 변비과 관장
19. 변의 이상
20. 병원 다니기
--- 이하 생략 ---

저자 소개 (1명)

책 속으로 책속으로 보이기/감추기

'체했다'는 것은 현대의학에는 없는 병입니다.체했다는 것은 병을 제대로 구분하지 못했던 과거에 사용하던 병명일 뿐입니다. ...그래도 미심쩍어 하는 엄마들은 '손발을 땄더니 검은 피가 나오는데요?' 합니다. 손발을 따면 검은 피가 나오는 것은 당연합니다. 지금 당장 엄마의 손을 따도 검붉은 피가 나올 것입니다. 바로 정맥피니까요. 저는 지금껏 '체한' 아이를 본 적이 없습니다.
--- p.38
열성 경기란 아이들 100명 중 3명 정도가 한번은 겪는 것입니다. 그런데 아이가 갑자기 경기를 하면 엄마들 머릿속에 제일 먼저 떠오르는것이 기응환과 청심환이고, 실제로 많은 아이들이 경기할 때 기응환을 먹고 병원에 옵니다.
그러나 아이가 의식이 없는 상태에서 무엇을 먹이려 하다가는 그것이 자칫 기도로 잘못 들어가 흡입성 폐렴이 생길 수도 있고, 경우에 따라서는 숨이 막힐 수도 있습니다.

아이가 경기를 할 때는 절대로 아무것도 먹이지 마십시오. 물도 먹여서는 안됩니다. 특히 진정 작용을 하는 약들은 더더욱 먹여서는 안되는데, 나중에 진단을 붙이는 데 방해가 되어 진짜로 중한 병이 있을 때 정확한 진단을 붙이기가 어려워질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 p.497
물젖이라 모유를 먹일 수 없다?
모유를 먹는 아기들은 변을 하루에 5-10회까지 볼 수 있습니다. 어떤 아기는 변에 거품이 일기도 하는데, 모두 정상인 경우입니다. 하지만 우리의 할머니들은 엄마가 물젖이라 아기가 설사를 하는 것이라며 모유를 끊으라고 충고를 하십니다. 하지만 물젖이란 것은 없습니다. 모유를 먹는 아기는 변을 묽게 볼 수 있는데, 이것이 소위 말하는 물젖 때문은 아닙니다. 아기들이 성장함에 따라 모유는 그 성분이 점차 변해 처음보다 묽어지는 것처럼 보이는데, 이것은 아기에게 필요한 수분의 양이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모유가 묽게 보여도 영양은 충분하고 아기의 성장에도 최고입니다. 변이 묽다 하더라도 아기에게 별다른 이상이 없으면 계속 모유를 먹이는 것이 좋습니다. 설사를 할 때도 대부분 모유는 계속 먹여도 됩니다.
--- p.
경험에 의한 육아법은 위험한 경우가 있습니다. 어떤 경우에는 부작용이 장기간에 걸쳐 나타나기도 하는데, 경험에 의한 육아법으로는 이런 오류를 발견할 수 없습니다. 선식이 알레르기를 증가시킬수도 있다고 소아과 의사들은 생각하지만, 경험상 아기에게 좋다고 많이들 먹입니다. 아기가 밤에 운다고 무조건 기응환을 먹이는 엄마도 있는데, 그렇게 하기보다는 우는 원인을 밝히는 것이 우선입니다.
--- p.프롤로그 중에서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대한의사협회 선정 추천도서

많은 엄마들이 아기를 잘 키우고 싶다는 바람으로 육아와 아기 질병에 관한 여러 비법들(?)을 서로 전수해주곤 합니다. 하지만 정말 아기를 '잘 키운다'는 것은 어떤 의미일까요? 아기를 잘 키우는 것은 결코 비법이 아닙니다. 제대로 먹이고, 몸과 마음이 다 같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배려하고, 아플 때 아기의 병이 심해지지 않도록 적절한 조치를 취해 주는 것이 바로 아기를 잘 키우는 방법입니다.

제대로 잘 먹인 아기가 잘 자랍니다

'밥이 보약'이라는 말도 있듯이 잘 먹고 자란 아기는 병치레도 덜 하게 마련입니다. 그렇다면 잘 먹인다는 것은 어떻게 먹이는 걸까요? 바로 아기의 성장과 발달 상황에 맞춰 그때그때 꼭 필요한 음식을 그에 맞는 형식으로 먹이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생후 5개월 정도까지는 아기에게 분유를 우유병으로 먹입니다. 하지만 아기가 생후 6개월이 되면 분유도 컵으로 주는 것이 좋고 9개월이 되면 본격적으로 컵으로 먹이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 좋습니다. 컵으로 먹는 연습을 해야 아기가 우유병을 빨리 끊게 됩니다. 그리고 우유병을 끊어야 숟가락을 사용하여 여러 음식들을 먹을 수 있고, 우유병을 오래 빨아 치아가 잘 썩거나 밥을 잘 안 먹게 되는 일을 피할 수 있습니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아기가 잘 자랍니다

몸과 마음이 다 건강한 아이로 키우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엄마와 아빠가 일관된 육아관을 가지고 있는 것이 중요합니다. 아이가 자기 마음대로 안된다고 자꾸 머리를 박거나 떼를 쓸 때 어떻게 대하십니까? 혹시 아이가 식당이나 공공장소에서 마음대로 뛰놀게 배려하고 있지는 않습니까? 아이에게 절제를 가르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며, 이를 가르치기 위해서는 부모의 일관된 태도가 매우 중요합니다. 어느 때는 허락되던 일이 어느 때는 되지 않는다면 아이는 혼란스러울 수밖에 없습니다.

아픈 아기는 병이 더 심해지지 않도록 적절한 조치를 취해주어야 합니다

몸도 마음도 건강한 아기로 키운다고 하지만 아기가 자라면서 병에 한번도 안 걸릴 수는 없는 일입니다. 아기가 병에 걸렸을 때 정말 중요한 것은 엄마가 잘 몰라서 혹은 잘못된 지식을 가지고 있어서 아기의 병이 심해지는 일이 없도록 하는 것입니다.

엄마의 사랑과 소아과 의사의 지식이 만날 때 아기는 잘 자랍니다

많은 엄마들이 소아과는 단순히 아기의 병을 치료하는 곳이라고만 생각해 왔습니다. 그러나 동네 소아과는 우리 아기가 잘 크고 있는 건지, 어떻게 키워야 할지도 확인하고 상담할 수 있는 곳입니다. 아기를 키우다 궁금한 점이 있을 때 동네 소아과를 방문하세요. 소아과 의사의 전문적인 지식과 엄마의 아기에 대한 애정이 만날 때 아기는 평범하지만 특별하게 자랄 수 있습니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22,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