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EPUB
미리보기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eBook

가르쳐 줄게

[ EPUB ]
리뷰 총점7.6 리뷰 123건 | 판매지수 702
구매 시 참고사항
{ Html.RenderPartial("Sections/BaseInfoSection/DeliveryInfo", Model); }
매월 1~7일 디지털머니 충전 시 보너스머니 2배 적립
[READ NOW] 2022년 9월호
eBook 전종 10%할인+5%적립 무한발급 슈퍼쿠폰
[매월 1일 업데이트] 로맨스 90일 대여
[로맨스] 취.향.저.격 키워드로 검색하세요!
9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10월 03일
이용안내 ?
  •  배송 없이 구매 후 바로 읽기
  •  이용기간 제한없음
  •  TTS 가능?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 기능 제공 안함
지원기기 크레마,PC(윈도우),아이폰,아이패드,안드로이드폰,안드로이드패드,전자책단말기(일부 기기 사용 불가),PC(Mac)
파일/용량 EPUB(DRM) | 0.95MB ?
ISBN13 9791132574873

이 상품의 태그

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사는 동안 기억에서 사라지지 않는 사람이 있다.
목숨을 구해 준 이라든가
생명을 불어넣어 주느라 첫 입맞춤을 내어 주는 여자라든가.
그래서였을까.
한눈에 알아봐졌고 사랑이 시작되었다.

----------------------------------

송태은은 신기하게도 한눈에 알아봐졌다.
“정우재 씨?”
야리야리한 생김새와 달리 꽤 건조한 목소리다.
“송태은입니다.”
알지, 송태은.
우재는 속으로 이름을 곱씹었다. 평생 잊을 수 없는 이름이었다. 요즘도 가끔 그때의 꿈을 꾸었으니까.
“나 어디서 본 적 없어요?”
“네. 본 적 없어요.”
일말의 고민도 없이 들려오는 대답에 우재의 입꼬리가 슬쩍 들렸다.
“그럴……. 뭐, 내가 착각한 거로 치죠.”
그럴 리가 없다고 말해 주려다 문득 얼마 만에 태은이 자신을 기억해 낼지가 궁금해졌다. 기억해 냈을 때 어떤 표정을 지을까. 놀랄까.
눈앞에 앉은 현재의 송태은에게 관심이 쏠리고 있었다.

미리보기

“궁금한 게 있는데 ‘은하우스’는 태은이네 집이라는 뜻인가?”
태은이 말이 끝나기도 전에 멈칫했다. 그러더니 손을 느리게 놀리며 대답했다.
“그 여자 아니라고 했잖아요.”
“……그래?”
“…….”
“그럼 내기 하나 할까?”
이길 확률 100%의 내기를 제안하는 우재의 목소리가 은밀해졌다.
“송태은이 그 여자와 동일 인물이라는 데 밥 다섯 번.”
“왜 그렇게 밥에 집착해요?”
“그럼 데이트 다섯 번이라고 할까?”
“하아, 그리고 내가 왜 그런 말도 안 되는 내기에 응해야 하는지 모르겠네요.”
“거짓말이 탄로 나는 게 겁나는 게 아니고?”
“정우재 씨.”
귀찮아 죽겠다는 듯한 목소리와 표정. 이쯤 되니 송태은이 그 여자인지 아닌지와 상관없이 무조건 이기고 싶어졌다.
“대신 내가 틀렸다면 다시는 찾아오지 않음.”
“……대체 무슨 수로 나라고 확신하는 거죠?”
우재는 그녀와 눈을 맞춘 채 어깨를 으쓱였다. 이곳으로 오면서 얼핏 본 태은의 손엔 분명 투명 밴드가 붙어 있었다. 하필 같은 때 같은 자리에 난 상처. 그걸 과연 우연이라고 할 수 있을까.
“채 사라지지 않았을 왼손의 상처와 송태은의 양심을 믿어 보지.”
그리고 송태은이 어쭙잖은 거짓말을 할 성격이 못 된다는 이상한 확신이 들었다.
“나는…….”
“아! 미리 말해 두자면 이틀 전 실시간 방송 시청자 중의 하나가 나였거든.”
미세하게 흔들리는 태은의 눈동자가 예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를 대하는 태도는 매번 쌀쌀맞기 그지없는데 눈동자는 부드럽게 따듯한 느낌이었다. 눈은 마음의 창이라고 했던가. 어쩌면 태은은 보기보다 여린 걸지도 모른다.
우재의 시선이 좀 더 아래로 내려가 굳게 다물린 입술에 닿았다. 살짝 웃기만 해도 훨씬 더 예쁠 텐데 웃는 법을 모르나? 우재는 머릿속으로 그림을 그리며 태은을 응시했다.
오기 아닌 오기를 부려 가며 어떻게든 만날 핑계를 만들어 보려는 건 분명 저 여자에게 끌리는 구석이 있어서다. 오랜만에 느껴 보는 그 끌림이 싫지 않았다.
“아니면 아니라고 해 봐.”
“아니라고 하면 믿어 줄 거예요?”
“아니.”
“아까는 믿는다면서요.”
“양심적이지 못한 송태은을 믿는 척하면서 어떻게든 다른 증거를 더 찾아내겠지. 내가 보기보다 집요한 구석이 있어서.”
들릴락 말락 한 작은 한숨 소리. 진실과 거짓말 사이에서 고민에 빠진 태은의 눈빛이 한참을 그에게 머물렀다.
그러다 마침내 체념한 듯 작은 밴드가 붙은 왼손을 들어 보였다.
“눈썰미가 무서울 정도네요.”
태은의 중얼거림에 희열이 솟구쳤다.
“별말씀을.”
이걸로 내가 이긴 건가.
승리감에 도취한 우재가 가지런한 치아를 드러내며 씩 웃었다. 그러자 그의 눈가에 자잘한 주름 몇 개가 만들어졌다.
“이제 일정을 잡을 일만 남은 건가?”
적당한 날을 떠올리는 우재의 귓가에 귀찮아 죽겠다는 듯한 태은의 목소리가 들렸다.
“근데 다음 주 수요일은 바빠요.”
“아무 때나 상관없어. 오밤중이라도 불러내면 밥 먹으러 달려올 테니까.”
우재는 식은 찌개를 떠서 남은 밥을 마저 먹기 시작했다. 밥이 이상하게 달게 느껴졌다.

저자 소개 관련자료 보이기/감추기

저자 - 서정윤

서두르다 넘어진다. 천천히 가자.

<출간작>

풀 베팅. 차오르다. 그림자의 낙인. 사랑 그 생채기. 파국. 매치포인트. 12월의 로망스. 당신을 사랑한다는 건. 완벽한 동거. 불편한 관계. 아뜰라에르. 러브 비기닝. 미스트 오버. 연애를 걸다. 러브 엔딩. 네 이웃의 취향. 클로즈 투 미.

eBook 회원리뷰 (123건) 리뷰 총점7.6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가르쳐 줄게 내용 평점3점   편집/디자인 평점3점 YES마니아 : 골드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뽀**송 | 2022.03.26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가르쳐 줄게>> / 서정윤 우재, 태은 선으로 만났지만,그들의 시작은 그게 아니었다.먼 기억을 잡고 있는 우재는 태은이 보이기 시작하고…아픈 상처를 가진 태은이 안쓰러웠다.그럼 태은을 챙기는 우재가 있어 다행이었고…가족이들에게 받은 상처를 한 방에 날려준 우재의 모습은 멋짐!!! 우재의 아픔도 태은이 함께 해줬고,그렇게 서로에게 구원이 된 이야기.쭉!!!! 직진하는 우;
리뷰제목

<<가르쳐 줄게>> / 서정윤

우재, 태은

선으로 만났지만,
그들의 시작은 그게 아니었다.
먼 기억을 잡고 있는 우재는 태은이 보이기 시작하고…

아픈 상처를 가진 태은이 안쓰러웠다.
그럼 태은을 챙기는 우재가 있어 다행이었고…
가족이들에게 받은 상처를 한 방에 날려준 우재의 모습은 멋짐!!!

우재의 아픔도 태은이 함께 해줬고,
그렇게 서로에게 구원이 된 이야기.

쭉!!!! 직진하는 우재의 멋짐이 보였던 글이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가르쳐 줄게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p*********n | 2022.01.23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 정우재 ( 31세. 우영 가구 팀장)사랑을 알지도 모르면서 가르쳐 주고 싶은 여자가 생겨 버렸다. 할아버지가 엄마를 내친걸로 오해하고 원망하며 살았다.엄마가 우재를 '황금알을 낳는 거위'로 생각하고 할아버지에게 돈을 뜯어냈다는걸 나중에 알게된다.죽어도 살아도 상관없다고 생각했던 17살. 물에빠진 우재를 구해준 태은.할아버지성화에 못이겨 선을 봐야했을때 선 상대 프로필에;
리뷰제목
- 정우재 ( 31세. 우영 가구 팀장)
사랑을 알지도 모르면서 가르쳐 주고 싶은 여자가 생겨 버렸다.

할아버지가 엄마를 내친걸로 오해하고 원망하며 살았다.엄마가 우재를 '황금알을 낳는 거위'로 생각하고 할아버지에게 돈을 뜯어냈다는걸 나중에 알게된다.

죽어도 살아도 상관없다고 생각했던 17살. 물에빠진 우재를 구해준 태은.

할아버지성화에 못이겨 선을 봐야했을때 선 상대 프로필에서 발견한 태은. 호기심에 맞선을 보게 되고.. 다시 만나자마자 태은에게 관심이 생긴다.

- 송태은 (29세. 미니어처 제작자)
참는 것에 익숙했다. 하지만 한계였다.

엄마와만 살던 태은이 12살에 아버지가 살아있다는것, 아버지에게 자식과 부인이 있다는것, 그 부인이 엄마 친구였다는 걸 알았다.

큰아버지라불러야했던 아버지.
태은은 모든걸버리고 영국으로 떠날 결심을한다. 앞으로 남은 기간 3개월. 아버지가 맞선을 보라고하기에 마지막소원 들어들인다 생각하고 맞선자리에 나간다. 거기서 맛난 우재. 첫만남부터 결혼하자느니 하며 관심을 표한다.
그렇게 몇번의 만남이 이어지고.. 우재의 적극적 대시에 태은도 마음을 주고 마는데...


----

물에 빠진 우재(17세)를 구해준 태은(15세)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가르쳐줄께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데*안 | 2021.12.30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14년전 우재를 살려준 여자 태은을 선자리에서 만나고 급호감에 자신을 기억 못하고 냉랭하기만 한 태은에게 직진한다, 태은은 사생아이자 지긋지긋한 환경에서 벗어나고자 3개월 뒤면 모든걸 정리하고 외국으로 갈 예정, 있던 인연도 정리해야할 판에 큰아버지가 치우듯 권유한 선자리에서 만난 우재가 다가오는걸 철벽친다, 이렇게 저렇게 노력하고 마음은 점점 커져만 가는데 태은의;
리뷰제목

14년전 우재를 살려준 여자 태은을 선자리에서 만나고 급호감에 자신을 기억 못하고 냉랭하기만 한 태은에게 직진한다, 태은은 사생아이자 지긋지긋한 환경에서 벗어나고자 3개월 뒤면 모든걸 정리하고 외국으로 갈 예정, 있던 인연도 정리해야할 판에 큰아버지가 치우듯 권유한 선자리에서 만난 우재가 다가오는걸 철벽친다, 이렇게 저렇게 노력하고 마음은 점점 커져만 가는데 태은의 철벽이 높아 우재는 안절부절 못하고 어느새 태은도 외롭던 환경에 자꾸만 손내미는 우재가 달리 보인다, 가족에게 상처받은 남녀가 서로가 서로에게 따듯한 가족이 되어주는 이야기, 쌍방 힐링물이고 재미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274건) 한줄평 총점 8.0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4점
잘 읽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s********2 | 2022.08.22
구매 평점5점
외전이 더 있음 좋겠어요.넘 재밌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c*******2 | 2022.07.06
구매 평점3점
잘 봤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뽀**송 | 2022.03.26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