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수입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LP

로마 영화음악 (Roma OST) [2LP]

[ 180g 게이트폴드 / 4p 부클릿 / PVC 보호 슬리브 ] 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OST이동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판매지수 48
판매가
62,100
할인가
50,300 (19% 할인)
YES포인트
추가혜택
쿠폰받기
구매 시 참고사항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OST 기획전
9월 전사
예스24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발매일 2019년 07월 19일
시간/무게/크기 크기확인중
KC인증

음반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상품 이미지를 확대해서 볼 수 있습니다. 원본 이미지
* 제 76회 골든글로브 감독상 & 외국어영화상 수상
* 제 75회 베니스영화제 황금사자상 수상


알폰소 쿠아론 감독의 자전적 이야기, 그의 모든 것을 걸고 만든 영화 [로마 ROMA]
오리지널 사운드트랙 앨범
멕시코의 현대사가 그대로 담겨있는 O.S.T


묵직한 영화의 힘, [로마(Roma)]의 선전
[로마(Roma)]는 좀처럼 흥행하기 힘든 영화다. 화려한 액션이나 소름 끼치는 반전, 이름만 들어도 알만한 배우들이 나오는 것도 아니다. 하지만 영화가 개봉되자 입소문을 타고 수많은 화제거리가 [로마]를 따라다니게 되었다.
제 75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 수상작, 고전적 묘미가 살아있는 흑백영화, 넷플릭스가 투자한 그 영화. 흥행보다 더 특별한 ‘가치’가 영화를 지탱한다.

영화가 끝나고 엔딩 크레디트가 나가기 전 ‘리보를 위하여(Para Libo)’라는 문구가 뜬다. 영화는 알폰소 쿠아론 (Alfonso Cuaron) 감독이 1살도 안 됐을 때부터 자신을 키우고 돌본 ‘리보 마마’, 그러니까 그의 어린 시절을 함께 보낸 가정부와 어머니의 이야기를 담았다.

스코어가 사라진 극 사실주의 영화
“내가 가난하다고 말하면 다시는 웃어주지 않겠지. 모든 걸 갖고 싶지만 내게 다 주고 싶지만 난 태생이 가난하기에 넌 날 사랑하지 않겠지”
- Juan Gabriel의 ‘No Tengo Dinero’ 가사

가정부 클레오에게 음악이란 청소를 하다가 흥얼거리는 것 (Leo Dan의 ‘Te He Prometido’), 요리 장면에서 흐르는 것 (Rocio Durcal의 ‘Mas Bonita Que Ninguna’), 빨래하면서 따라 부르는 것 (Juan Gabriel의 ‘No Tengo Dinero’)이다.
1970년대 멕시코 서민들에게 음악이란 TV나 라디오에서 흘러나오는 유행가이자, 노동의 시름을 잊게 하는 노동요였다.

이 영화는 내용을 설명하거나 부연하는 ‘상황 외 음악’이 등장하지 않는다. 실제 생활처럼 라디오나 축음기에서 음악이 나오거나 상점가에서 노래가 흘러나온다. 혹은 등장인물이 직접 노래를 부르거나 악기를 연주한다.
영화를 위해 작곡하는 스코어 (Score)가 아니라 영화 속에서 자연스럽게 흘러나오는 음악들을 ‘상황 내 음악’이라고 하는데, 이 영화는 의도적으로 ‘상황 내 음악’을 사용했다. 그래서 극적인 고조나 상황을 설명하는 음악, 어떤 효과를 주거나 꾸밈을 주는 배경음악은 존재하지 않는다. 오히려 최대한 평범한 소리. 그러니까 바닥을 비질하는 소리나, 개 짖는 소리, 옥상에 널어놓은 빨래에서 물이 뚝뚝 떨어지는 소리가 나온다.
감독은 멕시코 시티의 노점상과 도로에서 나는 고유의 소리를 따로 녹음하는 데 심혈을 기울였고, 이런 노력으로 영화는 더 진지하고 현실적으로 완성되었다.

[Roma OST]는 클레오를 중심으로 1970년대 멕시코 서민들의 단편을 실었다. 영화 [로마]에 멕시코인들의 현대사를 가감 없이 담았듯이 [로마 OST]에는 멕시코, 그리고 1970년대의 유행가가 그대로 담겨 있다.
영화가 사실을 충실히 재현함으로써 시대와 인생의 무게를 복기한 것처럼 [OST]는 당시의 진짜 음악들을 통해 한 시대를 되살린다.
낭만이나 향수를 넘어 있는 그대로의 ‘실존’을 마주하는 감동. 그것이 한 시대를 풍미했던 음악의 힘이다.
LP 구매시 참고 사항 안내드립니다.
※ 재킷/구성품/포장 상태
1) 명백한 재생 불량 외에 경미한 재킷 주름, 모서리 눌림, 갈라짐 등은 반품/교환 대상이 아님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2) 속지(이너 슬러브)는 디스크와의 접촉으로 인해 갈라질 수도 있는데, 이는 반품/교환 대상이 아닙니다.
3) 디스크 라벨은 공정상 매끄럽게 부착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4) 본품에 문제가 없는 겉포장 비닐의 손상은 교환/반품 대상이 아닙니다.

※ 재생 불량
1) 톤암 혹은 무게 조절 기능이 없는 턴테이블을 사용하시는 경우, (주로 올인원 형태 모델) 다이내믹 사운드의 편차가 큰 트랙을 재생할 때 튀는 현상이 발생할 수 있는데 이는 대부분 가벼운 톤암 무게가 원인입니다.
기기 문제로 인해 발생하는 재생 불량 현상에 대해서는 반품/교환이 불가하니 톤암 조절이 가능한 기기에서 재생하실 것을 권유 드립니다.
2) 디스크는 정전기와 먼지로 인해 재생이 원활하지 않은 경우가 있습니다. 전용 제품으로 이를 제거하면 대부분 해결됩니다.
3) 바늘에 먼지가 쌓이는 경우에도 재생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디스크 이상
1) 디스크 표면이 울렁거리거나 휘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재생에 이상이 있는 경우에만 반품이나 교환이 가능합니다.
2) 재생 음역의 왜곡을 최소화 하고 반복 재생시에도 최대한 일관되게 유지되도록 디스크 센터 홀 구경이 작게 제작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턴테이블 스핀들에 맞지 않는 경우에는 전용 제품 등을 이용하여 센터 홀을 조정하시면 해결됩니다.
3) 간혹 디스크에 미세한 잔 흠집이 남아있거나 마감이 깨끗하지 않은 경우가 있습니다. 재생에 이상이 있는 경우에만 반품이나 교환이 가능합니다.

※ 컬러 디스크
아래에 해당하는 경우는 불량이 아니므로 반품 및 교환은 불가하오니, 구매시 참고를 부탁드립니다.

1) 컬러 디스크는 웹 이미지와 실제 색상이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2) 컬러 디스크의 특성상 제작 공정시 앨범마다 색상 차이가 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3) 컬러 디스크는 제작 과정에서 다른 색상 염료가 섞여 얼룩과 번짐, 반점 등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교환/반품 안내
1) 명백한 불량으로 인한 교환/반품 요청 시에는 불량 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 사진 및 동영상과 재생기기 모델명을 첨부하여 고객센터에 문의 바랍니다.
2) LP는 잦은 배송 과정에서 재킷에 손상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고 재판매가 어려우므로 오구매, 변심으로 인한 반품은 어렵습니다. 신중한 구매를 부탁드립니다.

디스크 디스크 보이기/감추기

Disc
  • 01 Leo Dan - Te He Prometido

  • 02 Rocio Durcal - Mas Bonita Que Ninguna

  • 03 Juan Gabriel - No Tengo Dinero

  • 04 Jose Jose - La Nave del Olvido

  • 05 Rigo Tovar - Gracias

  • 06 Javier Solis - Sombras

  • 07 Christie - Yellow River

  • 08 Yvonne Elliman - I Don't Know How to Love Him

  • 09 Orquesta Perez Prado - Corazon de Melon

  • 10 Trio Chicontepec - Los Ojos de Pancha

  • 11 Roger Whittaker - Mammy Blue

  • 12 Ray Conniff & The Singers - Those Were The Days

  • 13 Javier Batiz - La Casa del Sol Naciente

  • 14 La Revolucion de Emiliano Zapata - Ciudad Perdida

  • 15 Los Socios del Ritmo - Vamos a Platicar

  • 16 Lupita D'Alessio - Mi Corazon Es un Gitano

  • 17 Angelica Maria - Cuando Me Enamoro (Quando M'Innamoro)

  • 18 Acapulco Tropical - Mar y Espuma

  • 19 Elbert Moguel y Los Strwck - La Suegra

아티스트 소개 (19명)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