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베스트셀러 EPUB
미리보기 파트너샵보기 공유하기
eBook

백조와 박쥐

[ EPUB ]
리뷰 총점9.0 리뷰 5건 | 판매지수 8,502
주간베스트
eBook종합 111위 | 소설 30위
정가
12,600
판매가
12,600(종이책 정가 대비 30% 할인)
북클럽머니
최대혜택가
11,100?
YES포인트
추가혜택
쿠폰받기
구매 시 참고사항
{ Html.RenderPartial("Sections/BaseInfoSection/DeliveryInfo", Model); }
한 눈에 보는 YES24 단독 선출간
[일요일 20시까지] 이 주의 오구오구 페이백!
매월 1~7일 디지털머니 충전 시 보너스머니 2배 적립
[READ NOW] 2022년 1월호
eBook 전종 10%할인+5%적립 무한발급 슈퍼쿠폰
1월 전사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1년 08월 16일
이용안내 ?
  •  배송 없이 구매 후 바로 읽기
  •  이용기간 제한없음
  •  TTS 가능?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 기능 제공 안함
지원기기 크레마,PC(윈도우),아이폰,아이패드,안드로이드폰,안드로이드패드,전자책단말기,PC(Mac)
파일/용량 EPUB(DRM) | 27.97MB ?
ISBN13 9791167900180
KC인증

이 상품의 태그

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죄와 벌의 문제는 누가 재단할 수 있는가’
히가시노 게이고 작가 데뷔 35주년 기념작품


현존하는 일본 추리소설계 최고의 거장으로 꼽히는 히가시노 게이고의 장편소설 『백조와 박쥐』가 출간되었다. 등단 35주년을 맞아 2021년 4월에 발표한 이번 기념작은 한국어판 기준 총 568쪽, 원고지 2천 매가 넘는 대작으로, 오랫동안 히가시노의 주요 작품들을 우리말로 옮겨온 일본 문학 전문 번역가 양윤옥이 다시 한번 번역을 맡아 국내 독자들에게 선보인다.

히가시노는 1985년, 추리 작가들의 등용문이라 불리는 에도가와란포상을 수상하면서 작가 생활을 시작한 이래 그 누구보다 왕성하게 창작 활동을 이어왔다. 다채로운 소재와 주제들에 관심을 기울인 그는 기발한 트릭과 반전이 빛나는 본격 추리소설부터 과학적 상상력을 가미한 SF, 판타지, 의학 미스터리에 이르기까지 하나의 장르에 머무르지 않는, 그야말로 스펙트럼 넓은 세계를 선보였다. 그중에서도 그에게 오늘의 명성을 안겨준 것은 단연 우리 시대의 병폐와 복잡다단한 인간 본성 그리고 범죄의 심리를 날카롭게 파고드는 ‘사회파 추리소설’ 계열의 작품들이라 할 수 있다. 35주년 기념작 『백조와 박쥐』는 작가가 이러한 자신의 추리소설 세계 본령으로 돌아가서 더욱 원숙해진 기량으로 써낸 새로운 대표작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두툼한 분량에도 하루 이틀 만에 독파했다는 현지 독자들의 앞선 리뷰가 증명하듯이, 소설은 탄탄한 구성 속에서 흡인력 있게 전개된다. 나아가 공소시효 폐지의 소급 적용 문제, 형사재판 피해자 참여제도, SNS 시대에 더욱 수위가 높아지는 범죄자 가족에 대한 신상 털기나, 공판 절차 과정의 허점 등 굵직한 논의들을 한자리에 다루는 가운데서도 이야기는 반전의 결말을 향해 우직하게 달려간다. 그리고 그 기저에는 인간에 대한 따뜻한 시선을 견지해온 작가가 전하는, 사람들이 살아가는 가슴 뭉클한 드라마가 녹아 있다.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2021년, 히가시노 게이고 작가 데뷔 35주년 기념작
백조와 박쥐


“앞으로의 목표는 이 작품을 뛰어넘는 것입니다.”
- 히가시노 게이고

“다른 어떤 작품보다 번역의 보람을 진하게 느꼈다.
의미 있는 독서를 원하는 모든 이들에게 강력하게 추천하고자 한다.”
- 옮긴이 양윤옥

전 세계 누적 판매 1300만 부 베스트셀러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작가이자, 현존하는 일본 추리소설계 최고의 거장으로 꼽히는 히가시노 게이고의 장편소설 『백조와 박쥐』가 현대문학에서 출간되었다. 등단 35주년을 맞아 2021년 4월에 발표한 이번 기념작은 한국어판 기준 총 568쪽, 원고지 2천 매가 넘는 대작으로, 오랫동안 히가시노의 주요 작품들을 우리말로 옮겨온 일본 문학 전문 번역가 양윤옥이 다시 한번 번역을 맡아 국내 독자들에게 선보인다.
히가시노는 1985년, 추리 작가들의 등용문이라 불리는 에도가와란포상을 수상하면서 작가 생활을 시작한 이래 그 누구보다 왕성하게 창작 활동을 이어왔다. 다채로운 소재와 주제들에 관심을 기울인 그는 기발한 트릭과 반전이 빛나는 본격 추리소설부터 과학적 상상력을 가미한 SF, 판타지, 의학 미스터리에 이르기까지 하나의 장르에 머무르지 않는, 그야말로 스펙트럼 넓은 세계를 선보였다. 그중에서도 그에게 오늘의 명성을 안겨준 것은 단연 우리 시대의 병폐와 복잡다단한 인간 본성 그리고 범죄의 심리를 날카롭게 파고드는 ‘사회파 추리소설’ 계열의 작품들이라 할 수 있다. 35주년 기념작 『백조와 박쥐』는 작가가 이러한 자신의 추리소설 세계 본령으로 돌아가서 더욱 원숙해진 기량으로 써낸 새로운 대표작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두툼한 분량에도 하루 이틀 만에 독파했다는 현지 독자들의 앞선 리뷰가 증명하듯이, 소설은 탄탄한 구성 속에서 흡인력 있게 전개된다. 나아가 공소시효 폐지의 소급 적용 문제, 형사재판 피해자 참여제도, SNS 시대에 더욱 수위가 높아지는 범죄자 가족에 대한 신상 털기나, 공판 절차 과정의 허점 등 굵직한 논의들을 한자리에 다루는 가운데서도 이야기는 반전의 결말을 향해 우직하게 달려간다. 그리고 그 기저에는 인간에 대한 따뜻한 시선을 견지해온 작가가 전하는, 사람들이 살아가는 가슴 뭉클한 드라마가 녹아 있다.


■ 일본 서점원과 독자들이 보낸 찬사
★★★★★ 수많은 히가시노 작품 중에서도 최상위에 오를 걸작. 하나하나의 조각이 퍼즐을 채워가듯이 다양한 진실이 밝혀져간다. 읽기 시작하면 멈출 수 없다.
★★★★★ 『백야행』 『용의자 X의 헌신』을 읽을 때의 감정이 밀려왔다.
★★★★★ 인간을 묘사하는 시선에서 거대한 선함을 느낀다.
★★★★★ 오랜만에 묵직한 히가시노 게이고 작품!
★★★★★ 차례차례 몰아치는 진실과 마지막의 선명한 대반전. 시종 가슴이 뭉클해지는 스토리지만 어딘가 맑은 순수함을 남긴 채 막을 내린다. 틀림없는 히가시노 게이고 최고 걸작이다!
★★★★★ 미스터리로서의 매력과, 원죄와 속죄 그리고 피해자 및 가해자 가족의 심경 등 어려운 문제를 멋지게 융합시켜 엔터테인먼트로 그려내는 솜씨는 가히 발군이다.
★★★★★ 불관용의 시대에 한 줄기 빛을 비춰주는 영혼을 담은 이야기.
★★★★★ 이게 바로 내가 기다리던 히가시노 게이고다― ‘왕의 귀환!’

eBook 회원리뷰 (5건) 리뷰 총점9.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CHAN's 리뷰 - 백조와 박쥐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로**디 | 2022.01.11 | 추천1 | 댓글0 리뷰제목
작가의 데뷔 35주년을 기념하여 발표한 신작으로 공소시효가 끝난 33년전과 현재 발생한 살인사건의 범인이 자백을 하며 흥미롭게 전개되는데 자백에  관해 조금씩 모순점이 발견되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서로 적의 입장이 되어야 할 가해자와 피해자가  마치 백조와 박쥐가 함께 나는듯 진상을 파헤친다. 사건해결과 반전으로 추리소설로서 매력도 크지만  다양한;
리뷰제목

작가의 데뷔 35주년을 기념하여 발표한 신작으로
공소시효가 끝난 33년전과 현재 발생한 살인사건의
범인이 자백을 하며 흥미롭게 전개되는데 자백에 
관해 조금씩 모순점이 발견되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서로 적의 입장이 되어야 할 가해자와 피해자가 
마치 백조와 박쥐가 함께 나는듯 진상을 파헤친다.
사건해결과 반전으로 추리소설로서 매력도 크지만 
다양한 인물들의 입장을 다각도로 바라보는 시선과
심리묘사가 탁월하며 그속에 항상 인간을 향한 
주제의식과 작가의 시선이 있어 여운을 남긴다.
그의 소설이 늘 그렇듯 긴 이야기를 단숨에 읽어
내릴수 있는 흡입력 있는 필력과 빠르고 깔끔하게
진행되는 사건전개로 재미있게 읽을 수 있었다.
죄와 벌을 누가 단죄하냐는 물음에 생각할 여지가
남았으며 뭉클한 감정이 와닿았던 소설이었다.

댓글 0 1명이 이 리뷰를 추천합니다. 공감 1
구매 백조와 박쥐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s******e | 2021.12.12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히가시노 게이고의 '백조와 박쥐'입니다.  한 변호사가 칼에 찔려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하고,  주위에서 그는 원한을 살 만한 사람이 아니라고들 합니다.  그러던 중, 경찰은 적당히 수상한 사람을 조사하게 되고  조사 끝에 적당히 그럴 듯한 자백을 받아 사건이 해결될 듯합니다.  그런데 이 살인의 원인은 33년 전의 살인 사건에 있으며,   그 사건의;
리뷰제목

히가시노 게이고의 '백조와 박쥐'입니다. 
한 변호사가 칼에 찔려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하고, 
주위에서 그는 원한을 살 만한 사람이 아니라고들 합니다. 
그러던 중, 경찰은 적당히 수상한 사람을 조사하게 되고 
조사 끝에 적당히 그럴 듯한 자백을 받아 사건이 해결될 듯합니다. 
그런데 이 살인의 원인은 33년 전의 살인 사건에 있으며,  
그 사건의 범인 또한 자신이라 주장하는 범인. 
피해자와 딸과 가해자의 아들은 뭔가 이상한 점을 느끼고 
경찰과 함께 사건의 진상을 조사해 나갑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구매 백조와 박쥐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꺄*륵 | 2021.09.1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은 못해도 중박은 친다. 그런데 요새 나오는 작품마다 나랑은 좀 안 맞아서 우울했는데, 이번 작품은 썩 괜찮았다. 용의자 헌신과 비교되는 작품이지만, 아무래도 용의자 헌신에는 미치지 못하는 것 같다.    “전부 내가 했습니다, 그 모든 사건의 범인은 나예요” - 도서 줄거리 소개 도쿄 해안 도로변에 불법 주차된 차 안에서 흉기에 찔린 사체;
리뷰제목

히가시노 게이고의 소설은 못해도 중박은 친다.

그런데 요새 나오는 작품마다 나랑은 좀 안 맞아서 우울했는데, 이번 작품은 썩 괜찮았다.

용의자 헌신과 비교되는 작품이지만, 아무래도 용의자 헌신에는 미치지 못하는 것 같다.

 

 “전부 내가 했습니다, 그 모든 사건의 범인은 나예요” - 도서 줄거리 소개 도쿄 해안 도로변에 불법 주차된 차 안에서 흉기에 찔린 사체가 발견된다. 피해자는 정의로운 국선 변호인으로 명망이 높던 변호사 시라이시 겐스케. 주위 인물 모두가 그 변호사에게 원한을 품는 사람은 있을 수 없다고 증언하면서 수사는 난항이 예상되지만, 갑작스럽게 한 남자가 자백하며 사건은 해결된다. 남자는 이어 33년 전 사회를 떠들썩하게 했던 ‘금융업자 살해 사건’의 진범이 바로 자신이라고 밝히며 경찰을 충격에 빠뜨린다. 이미 공소시효가 만료된 그 사건 당시 체포되었던 용의자는 결백을 증명하고자 오래전 유치장에서 자살로 생을 마감한 후였다. 1984년, 용의자의 죽음으로 종결됐던 살인 사건이 2017년, 한 남자의 자백으로 뿌리부터 뒤흔들린다 30여 년에 걸친 미스터리를 추적하는, 히가시노 게이고판 『죄와 벌』!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18건) 한줄평 총점 9.6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20220117 보람찬독서시간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l***n | 2022.01.17
구매 평점5점
20220117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l***n | 2022.01.17
구매 평점5점
20220117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l***n | 2022.01.17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