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공유하기

랩걸 +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 전2권 ]
리뷰 총점9.1 리뷰 176건
정가
33,000
판매가
29,700 (10% 할인)
YES포인트
구매 시 참고사항
  • 이 상품은 YES24에서 구성한 상품입니다(낱개 반품 불가).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시원한 여름을 위한 7월의 선물 - 동물 이중 유리컵/문학 아크릴 화병/썸머 보냉백/이육사 여름담요
7월 얼리리더 주목신간 : FIND YOUR WAVE 북서핑 배지 증정
박연준 시인의 첫 장편소설 『여름과 루비』 출간 - 〈아크릴 코스터〉 증정
7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0년 09월 04일
쪽수, 무게, 크기 688쪽 | 854g | 135*210*35mm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상품 이미지를 확대해서 볼 수 있습니다. 원본 이미지
이 상품은 YES24에서 구성한 상품입니다.(낱개 반품 불가).

[도서] 랩걸 Lab Girl : 나무, 과학 그리고 사랑
『타임』선정 2016년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 『스미소니언 매거진』선정 최고의 과학책 10 출판 기획안이 처음 공개된 2014년부터 미국 현지 10개 이상의 출판사가 경합을 벌여 화제가 되고, 2016년 출간과 함께 베스트셀러에 오르며 뜨거운 관심을 받은 『랩걸-나무, 과학 그리고 사랑』이 알마에서 출간되었다. 우리 시대의 위대한 의사 올리버 색스와 인문학적 자연주의자 스티븐 제이 굴드의 부재를 아쉬워하던 독자들에게 호프 자런이라는 ‘좋은 글을 쓰는 과학자의 등장’은 무엇보다 반가운 소식이다. 이 책을 먼저 읽은 미국의 독자들은 이렇게 고백한다. 처음에는 여성 과학자의 성공적인 커리어와 뛰어난 글솜씨에 끌려 책을 잡았지만 결국은 한 권의 책 안에 담긴 진솔한 자기 성찰과 이웃과 세상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에 공감하고 또 위로받았다고.

[도서]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랩 걸』 호프 자런 신간! 먹고 소비하는 우리의 삶은 최근 50년간 지구를 어떻게 만들었을까? 여성 식물학자가 풀어내는 자신의 삶과 지구, 풍요에 관한 이야기 우리에게 시의적절하게 도착한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는 우리가 직면해야 하는 위협과 두려움에 관한 책이기도 하지만, 그 이전에 우리가 누려왔고 누릴 수 있는 풍요로운 삶에 관한 이야기이다. 원제 ‘The Story of More’가 암시하듯 이 책은 더 많이 빨리 소비하는 생활이 만들어낸 심각한 문제들에 관한 이야기이기도 하지만, 더 안전하고 편리해진 삶, 나아가 더 많은 사람이 혜택을 누리는 풍요로운 삶에 관한 이야기이기도 하다. 우리는 어떻게 포기할 수 없는 것들을 포기하지 않으면서도 지구 환경의 지속성을 망치지 않을 수 있을까? 호프 자런은 이 질문에 답하고자 한다. 지구의 변화를 이야기하기 위한 주요 소재로 호프 자런이 선택한 것은 바로 자신의 삶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랩걸 Lab Girl』

프롤로그
1부 뿌리와 이파리
2부 나무와 옹이
3부 꽃과 열매
에필로그
감사의 말
덧붙이는 말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한국어판 서문

1부. 생명
1. 우리의 이야기가 시작되다
2. 우리는 누구인가
3. 우리는 어떻게 존재하는가
4. 우리는 어디에 서 있는가

2부. 식량
5. 곡식 기르기
6. 가축 키우기
7. 물고기 잡기
8. 설탕 만들기
9. 모두 던져버리기

3부. 에너지
10. 전등 켜놓기
11. 움직여 다니기
12. 우리가 태워버린 식물들
13. 우리가 돌리는 바퀴들

4부. 지구
14. 변해버린 대기
15. 따뜻해진 날씨
16. 녹아내리는 빙하
17. 높아지는 수위
18. 가혹한 작별 인사
19. 또 다른 페이지

부록. 지구의 풍요를 위하여
Ⅰ. 당신이 취해야 할 행동
Ⅱ. 당신이 만들어내는 차이
Ⅲ. 환경 교리문답
Ⅳ. 출처와 더 읽을거리

감사의 말
옮긴이의 말

저자 소개 (4명)

회원리뷰 (176건) 리뷰 총점9.1

혜택 및 유의사항?
세트 낱권에 등록된 리뷰 포함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플래티넘 스타블로거 : 수퍼스타 | 2022.06.28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제목을 보고 "아차" 싶었다.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한순간에 씁쓸해지는 기분이 들었다. 이 책의 저자인 호프 자런은 '서문'을 그냥 번역본으로 낸 것이 아니라, '한국어판 서문'을 다시 썼기에 나는 좀 감동이었다. 그녀의 마음이 보였다. 책에 담긴 애정말이다. 언젠가 이 사회가 코로나19 이전의 '정상적인' 상황으로 돌아가고 난 후, 예전에 그랬던 것처럼 에너지를;
리뷰제목

제목을 보고 "아차" 싶었다.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한순간에 씁쓸해지는 기분이 들었다. 이 책의 저자인 호프 자런은 '서문'을 그냥 번역본으로 낸 것이 아니라, '한국어판 서문'을 다시 썼기에 나는 좀 감동이었다. 그녀의 마음이 보였다. 책에 담긴 애정말이다.

언젠가 이 사회가 코로나19 이전의 '정상적인' 상황으로 돌아가고 난 후, 예전에 그랬던 것처럼 에너지를 많이 소비하고 음식물을 많이 낭비하며 환경에 큰 해를 가하게 될지 종종 질문을 받는다. …… 좋든 싫든, 훨씬 더 좋든 더 나쁘든, 우리는 지난 50년 동안 계속해서 익숙해져 있었던 소비의 습관 없이 몇 달을 지내왔고, 대부분은 잘 이겨냈다. - 한국어판 서문 中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k**g | 2022.06.2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수줍은 많은 독서가 둘이 만나 결성해서 #북끄북끄 북클럽이번달은 6월 5일 환경의 날도 있고, 환경의 달이니 만큼 관련된 책을 각자 정해서 읽어보기러 했다.내가 선택한 책은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로, 제목으로부터 대략의 메세지를 알 수 있듯 달라진 지구의 환경에 대한 내용.저자는 <타임>지의 '영향력있는 인물 100인'에 선정되기도 했던 여성과학자이며 교수이;
리뷰제목

수줍은 많은 독서가 둘이 만나 결성해서 #북끄북끄 북클럽
이번달은 6월 5일 환경의 날도 있고, 환경의 달이니 만큼 관련된 책을 각자 정해서 읽어보기러 했다.
내가 선택한 책은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로, 제목으로부터 대략의 메세지를 알 수 있듯 달라진 지구의 환경에 대한 내용.
저자는 <타임>지의 '영향력있는 인물 100인'에 선정되기도 했던 여성과학자이며 교수이자 작가, 75억 인구와 함께 이 행성을 공유하고 있는 지구인ㅋ
1969년 태어난 호프 자런 작가님은 풍족하게 먹고 소비해 온 우리의 삶이 지난 50년간 지구를 어떻게 만들었는지, 위트있는 문체로 서술하면서도 과학자답게 사실과 수치에 기초하여 이미 일어난 일에 대해 명료하게 얘기한다.
자신이 살아온 어린시절의 풍경과 달라진 지금을 비교하기도 하고 지구인으로서 따뜻한 마음으로 우리 모두가 어떻게 하면 더 풍요로운 삶을 살 수 있을지에 대한 현실적인 고민을 담아 어렵지 않게 부담없이 읽히면서도 #지금부터바뀌어야한다 는 것, #덜소비하고더나누라 는 메세지는 분명하게 전달된다.

어제는 아이들 학원교재들 정리하는데 부록으로 포함된 씨디들 멀쩡한데 버리려니 왤케 죄책감이 드는지 그렇다고 집에 쌓아둘수도 없고ㅠ
필요한 사람에게만 제공할 수는 없었을까?
책 제목대로 우리는 너무 풍요롭게 살아왔다는 생각이 든다.
환경문제는 개개인의 행동으로 드러나는 효과가 너무 미미하기도 하고 당장 내 눈 앞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는게 아니라 의식하지 않으면 바꾸기 쉽지 않은데 그래도 조금씩 실천해보기러 마음먹고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와 분리배출 챌린지에 도전해보며 모르던 부분도 많이 알게되고 현실문제로 인식할 수 있게 되었다.
이미 행동하고 실천하시는 리더님들을 보며 한사람의 영향이 여러사람들에게 전해지는 것을 보게 되었고 나도 우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정보를 나누고 실천하는 모습으로 선한 영향력을 줄 수 있는 지구인으로 살아가고싶다.

시간을 되돌릴 수는 없다. 우리 아이들은 자라나고 우리 몸은 시들어가고 우리가 사랑했던 사람들에게 찾아온 죽음이 자신의 권리를 주장한다. 그러는 동안 우리는 버리기 위한 목적으로 무언가를 만들어내느라 시간을 쓰고 있다. 음식물을 쓰레기 매립지에 던져 넣을 때 우리는 그냥 칼로리 덩어리를 던져 넣는 것이 결코 아니다. 다른 사람의 생명을 던져 없애는 것이다. 이러한 사실은 풍요에 대한 무자비한 추구에 이끌린 결과, 우리가 공허하고 소모적이고 명맥한 빈곤의 한가운데로 향하고 있음을 극명하게 드러낸다.
이제 잠시, 우리에게 선택권이 있다는 사실을 생각해보자. 스스로에게 물어보야야 할 때다. 정말 이렇게 살고 싶은가? P113

대기 중 이산화탄소 농도는 지난 수백만 년 동안의 그 어느 시기보다 높다. 빙하는 녹아내리고 바닷물은 더 높이 차오르며 날씨는 요동치기 시작했다. 우리의 지구는 상태가 좋지 못하다. 그 징후가 걱정스러울 정도이기에 그대로 두면 나아지지 않을 것이다. 행동할 수 있었을 때 그 얼마 안 되는 가능성을 이미 다 써버린 우리에게는 시간이 부족하다. 주위의 많은 것이 이미 사라지기 시작했기 떄문에 알 수 있다. P210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나는 풍요로웠고, 지구는 달라졌다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골드 a****r | 2022.03.20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환경에 대해 더 많이 생각하게 되는 요즘. 선물을 위한 포장재도 사치라고 생각하게 된다. 보는 순간은 기쁘지만 뜯으면 그대로 쓰레기가 되는. 순간의 행복을 위해서 환경을 박살내도 되는 건가 의식하게 된다. 마트에 가도 좋아보이고 예뻐보이는 패키지는 보는 즐거움을 느끼게 해준다. 하지만 이게 정말 옳은 것일까. 그리고 나혼자 지킨다고 지구가 과연 얼마나 살아날까 회의감도;
리뷰제목

환경에 대해 더 많이 생각하게 되는 요즘. 선물을 위한 포장재도 사치라고 생각하게 된다. 보는 순간은 기쁘지만 뜯으면 그대로 쓰레기가 되는. 순간의 행복을 위해서 환경을 박살내도 되는 건가 의식하게 된다. 마트에 가도 좋아보이고 예뻐보이는 패키지는 보는 즐거움을 느끼게 해준다. 하지만 이게 정말 옳은 것일까. 그리고 나혼자 지킨다고 지구가 과연 얼마나 살아날까 회의감도 든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1건) 한줄평 총점 10.0

혜택 및 유의사항 ?
평점5점
감사합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 2022.06.28
평점4점
자연을 보는 새로운 눈을 갖게 되었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랄* | 2022.06.26
평점5점
재밌어요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로얄 루*네 | 2022.06.15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29,7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