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공유하기
만화

이세계에서 왕태자비 시작했습니다 4

: ~어쩌다 신데렐라 왕궁음모편~

리뷰 총점10.0 리뷰 1건 | 판매지수 468
정가
5,000
판매가
4,500 (10% 할인)
YES포인트
배송안내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지역변경
  • 배송비 : 2,000원 (도서 포함 1만원 이상 무료) ?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  해외배송 가능
  •  최저가 보상
  •  문화비소득공제 신청가능
[만화] 골라보자! 추천신간, 놓치지 말자! 무료배송
지금 주목할 만한 젊은 만화가
스토리를 보니 띵작이로다 : MD추천 히든만화
전사
예스24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1년 06월 10일
쪽수, 무게, 크기 176쪽 | 172g | 128*180*12mm
ISBN13 9791136275257
ISBN10 1136275258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어린 왕태자비(12세)로 환생한 독신 파티시엘(33세). 전생의 지혜를 살려 왕궁의 깊은 어둠에 맞선다! 정략결혼한 남편과의 사이에 연애감정 따윈 생길 리가 없다고 생각했지만, 그는 의외로 독점욕이 강한 듯한데?! 그러던 중 와입 주최 다과회에 초대받은 알티리에는 그 자리에서 또 다시 생명의 위협을 받는다...!! 남편의 애정과 함께 위험도 급상승?!

저자 소개 (2명)

회원리뷰 (1건) 리뷰 총점10.0

혜택 및 유의사항?
파워문화리뷰 이세계에서 왕태자비 시작했습니다 4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스타블로거 : 블루스타 K**e | 2021.07.19 | 추천3 | 댓글0 리뷰제목
이번에 소개할 만화책은 시오무라 히나 원저, 타케무라 유미코 그림의 <이세계에서 왕태자비 시작했습니다> 4권이다. 3권 발매 후 오랜만에 4권이 나온 듯.   이 만화는 도쿄에 살고 있는 33세 독신녀 이즈미 마야가 교통사고를 당한 후, 중세 다디니아라는 나라의 어린 왕태자비 알티리에로 환생하면서 펼쳐지는 일을 그리고 있다. 이야기가 진행될수록 본체(이즈미 마야)의 이;
리뷰제목

이번에 소개할 만화책은 시오무라 히나 원저, 타케무라 유미코 그림의 <이세계에서 왕태자비 시작했습니다> 4권이다. 3권 발매 후 오랜만에 4권이 나온 듯.

 

이 만화는 도쿄에 살고 있는 33세 독신녀 이즈미 마야가 교통사고를 당한 후, 중세 다디니아라는 나라의 어린 왕태자비 알티리에로 환생하면서 펼쳐지는 일을 그리고 있다. 이야기가 진행될수록 본체(이즈미 마야)의 이야기는 아예 없어진 정도기 때문에 결국엔 원래 세계로 돌아가는 엔딩이 될지 궁금하기도 하지만, 일단은 점점 복잡해지는 다디니아의 이야기에 집중하도록 하자.

 

 

4권은 알티리에가 다과회에 참석하는 것으로 시작한다. 다과회에는 제1왕비인 유리아제2왕비 알제나, 알제나의 딸인 제2왕녀 나디아, 측비 네이시아와 아리아나가 참석했는데, 서로 사이가 좋지 않은 데다 속마음을 숨기고 말하는 그녀들의 대화는 살벌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그 와중에 알티리에는 자신의 홍차에 이상한 냄새가 나는 것을 느끼고 마시기를 망설이는데,


 

갑자기 나디아 왕녀가 돌발 행동을 하며 찻잔을 엎어버리고 다과회장을 나와, 알티리에에게 자신의 엄마(알제나 왕비)가 우유에 뭔가를 넣는 것을 봤다고 이야기해 준다. 나디아는 다과회의 분위기에 불편함을 느끼고 있었고, 솔직한 성격이라 이런저런 이야기를 하며 알티리에와 터놓고 이야기하는 사이가 된다.


 

얼마 후 나딜은 차가 튄 알티리에의 옷에서 두 종류의 약이 검출되었다고 하는데, 하나는 알제나 왕비의 설사약이었지만 강한 독성을 가진 나머지 독은 누가 넣은 것인지 알 수 없었다.


 

또한 나딜은 알티리에에게 무슨 일이 있어도 궁에서 나가지 말라고 신신당부하는데,


 

이에 알티리에는 다들 뭔가를 숨기고 있는 것을 느끼고, 잘 모르겠지만 '모두가 끝을 향해 가기 시작했다는 건 어렴풋이 느껴졌다'라고 생각한다.


 

그것과는 별개로 나딜과의 아침식사 자리에서 자신의 요리를 맛있게 먹는 나딜에게 많은 호감을 느끼는 알티리에.


 

이 마음은 이후에 더 확실해지는데, 알티리에는 이웃 나라 에살카르에서 쿠데타가 발생했다는 소식을 듣고 바빠진 나딜이 사흘 넘게 식사 자리를 갖지 못하자 그것에 많은 아쉬움을 갖는다.


 

하지만 이것은 나딜도 마찬가지. 먹는다는 행위는 영양 섭취 외에 아무것도 아니었던 나딜이 알티리에와의 식사 자리에 행복을 느끼게 되어, 늘 먹어오던 휴대식량에 불평하기도 하고 짜증이 많아지기도 한다.



 

4권 역시 알티리에가 또 한 번 노림을 당하고, 나딜과 알티리에가 서로 애정을 확인하는 등 스토리의 진전이 있었지만, 전체적으로 글라디스 국왕과 나딜의 성장과정, 왕비들의 사이 등 배경설명을 하는데 중점이 맞춰져 있었다. 때문에 머리가 복잡하고 지루하기도 했지만, 적어도 대충 만든 만화는 아니라는 것에 좀 더 관심과 기대를 가질 수 있었다. 앞으로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기대된다.

 

 

 

 

* 대원씨아이로부터 무료로 도서를 제공받았습니다.

댓글 0 3명이 이 리뷰를 추천합니다. 공감 3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4,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