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공유하기

Beyond the Ridge

: 한국의 알피니스트 아직 살아 있다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판매지수 96
베스트
등산/낚시/바둑 top20 3주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12월의 굿즈 : 로미오와 줄리엣 1인 유리 티포트/고운그림 파티 빔 프로젝터/양털 망토담요 증정
2022 올해의 책 24권을 소개합니다
12월의 얼리리더 주목신간 : 행운을 가져다줄 '네잎클로버 문진' 증정
책 읽는 당신이 더 빛날 2023: 북캘린더 증정
소장가치 100% YES24 단독 판매 상품
쇼핑혜택
현대카드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2년 03월 25일
쪽수, 무게, 크기 380쪽 | 954g | 190*250*20mm
ISBN13 9791155784921
ISBN10 1155784928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산악인의 야성을 되살리자

2022년 3월, 마침내 3년간의 프로젝트가 끝났고 이제 36인 알피니스트의 이야기를 한 권의 책에 모았다. 이 책 속에는 아직도 이 땅에 두 눈을 시퍼렇게 뜨고 젊은 표범처럼 살고 있는 산악인 36인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불편한 것보다는 편한 것에 길들여진 시대, 삶의 무게에 지쳐 도전에 목마른 이 시대에 생사를 넘나드는 그들의 눈빛을 통하여, 세상 사람들의 거세당한 야성을 조금이라도 되살리고 싶은 것이 의기투합해서 이 책을 만든 이들의 작은 바람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유학재 012
구은수 022
박정용 032
안치영 042
박희용 052
장헌무 062
천준민 072
윤욱현 082
손정준 092
이명희 102
강성규 112
이영준 122
전용학 132
조벽래 142
김진석 152
배경미 162
우석주 172
유석재 182
오영훈 192
김영미 202
박명원 212
김점숙 222
민규형 232
문종국 242
최강식 252
주유혁 262
김세준 272
김주형 282
구교정 292
이명희 302
김성기 312
박미숙 322
양유석 332
강정국 342
민현주 352
채미선 362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산악인들은 말한다. 한국산악계의 위기라고.
한때 등산인구 2,000만 명에 육박할 정도로 한국인의 산사랑은 세계에서도 유별났다. 코로나 시국과 맞물려 소위 ‘등린이’로 불리는 등산 이구가 다시 늘어나고 있다지만 ‘그때 그 호시절’에 비할 바는 아니다. 한번 침체기에 빠졌던 아웃도어 산업도 회복이 더디다. 한국산악계를 다시 일으켜 세울 계기가 있어야 한다. 어디서 모티프를 찾아야 하나?

위기는 기회와 통한다.
역시 ‘사람’이다. 사람이 위기를 만들기도 하고, 기회를 만들기도 한다. 현재의 상황을 만든 건 사회?환경적인 문제라기보다는 그 사회문제를 제대로 읽지 못하고 대처하지 못한 ‘사람’이다. 사람을 통해서 해결해야만 한다. 사람, 아니 ‘전문 산악인’이 한국산악계의 총체적 난국을 해결해야 한다. 결자해지다. 한국의 전문 산악인이 어느 정도 있는지 확인해 그들이 건재함을 과시하고, 시대의 흐름을 제대로 읽는 혜안을 갖춰 대중 속으로 파고들어 대중의 관심과 지지를 확보해야 한다. 그리고 앞으로는 이런 실수를 다시 반복하지 않도록 미래를 내다봐야 한다. 시대를 읽는 능력을 키워야 한다. 현실에 안주해서는 안 된다. 등반만 하는 시대는 지나갔다. 등반과 함께할 수 있는 시대적 화두는 무엇인가에 대해 한국산악계가 고민해야 한다.

이 책은 이 고민을 해결하기 위한 작은 모티프를 제공하고자 하는 의도에서 2019년 3월부터 시작되었다. 한국산악계에서 활동하는 36인의 전문 산악인을 소개함으로써 한국산악계의 건재를 과시하고, 이들을 통해 한국산악계의 미래를 설계하는 장을 마련했다. 마치 동양화 같은 사진 작품을 찍기로 유명한 황문성 사진작가가 산악인의 인물사진을 찍고, 53년 전통의 산악전문지 월간〈山〉 기자들이 매달 한 명씩 산악인을 만나 그들의 인생 스토리와 산에 대한 열정과 진심을 취재해 글로 썼다.

산악인의 야성을 되살리자
2022년 3월, 마침내 3년간의 프로젝트가 끝났고 이제 36인 알피니스트의 이야기를 한 권의 책에 모았다. 이 책 속에는 아직도 이 땅에 두 눈을 시퍼렇게 뜨고 젊은 표범처럼 살고 있는 산악인 36인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불편한 것보다는 편한 것에 길들여진 시대, 삶의 무게에 지쳐 도전에 목마른 이 시대에 생사를 넘나드는 그들의 눈빛을 통하여, 세상 사람들의 거세당한 야성을 조금이라도 되살리고 싶은 것이 의기투합해서 이 책을 만든 이들의 작은 바람이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22,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