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닫기
사이즈 비교
소득공제
루스 아사와

루스 아사와

: 무엇이든 그녀의 손길이 닿으면

리뷰 총점10.0 리뷰 1건 | 판매지수 36
정가
25,000
판매가
22,500 (10% 할인)

품목정보

품목정보
발행일 2021년 08월 10일
쪽수, 무게, 크기 408쪽 | 752g | 160*220*25mm
ISBN13 9791197503207
ISBN10 119750320X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프롤로그 경매, 2013년 7
1 전쟁 9
2 수용소 37
3 세상을 향해 기지개를 켜다 63
4 블랙마운틴 대학 77
5 러브레터 107
6 상가 건물 2층 신혼집 134
7 노밸리의 작업실 175
8 아이들과의 모험 208
9 분수의 대가 232
10 대문 앞까지 찾아온 늑대 259
11 여전사 280
12 믿어 주세요 296
13 전투의 연속 320
에필로그 사랑으로 가득한 339

작가후기 364

자료, 용어, 인터뷰에 대하여 371

영문 사료(문서, 일차 자료, 증언 및 인터뷰) 374

참고 문헌 405

사진 출처 407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가난한 작가가 엄청난 부를 성취했다는 식으로 루스 아사와라는 작가를 바라보기 십상이지만, 이책은 훨씬 다양하고 다층적으로 작가의 삶을 접근했다. 매릴린 체이스의 신간, 『루스 아사와,무엇이든 그녀의 손길이 닿으면』은 신중한 연구와 명료한 집필로 풍성한 서사를 담아냈다.
- [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

이처럼 훌륭한 여성에게 꼭 들어맞는 오마주 역할을 하는 책.
- [월스트릿 저널]

루스 아사와의 유명한 조각 작품들은 아름다운 곡선을 취한 형태와 몽환적인 분위기로 이미 수십년째 주목을 받아왔다. 그러나, 매릴린 체이스의 신간을 통해, 작가의 삶 또한 자신의 조각
작품들처럼 구석구석 사연 많고, 고비고비가 많았던 것이 확실히 밝혀졌다.
- [아키텍처럴 다이제스트 온라인]

저자 매릴린 체이스는 루스 아사와라는 작가의 독특한 삶의 여러 시점들을 통해, 일본인들을 강제 수용했던 수용소에서 보낸 청소년기, 예술 교사로서의 헌신, 사진가 이모젠 커닝햄과의
우정, 자신에게 와이어 조각을 하도록 영감을 준 멕시코의 바구니 제작자들에 대한 존경심을 비롯, 여섯 명의 자녀를 키우는 다인종 가정을 꾸려온 데 이르기까지 다양한 맥락에서 독자들을 매료시킨다.
- [스미소니언]

루스 아사와, 무엇이든 그녀의 손길이 닿으면』은 숱한 사회적 난관들을 극복하고 공적인 지도자로 우뚝 섰던 작가의 감동적인 삶과, 개인적인 시련들을 드러낸다. 저자 매릴린 체이스는
작가가 어린시절 겪어야 했던 철조망과 모든 것을 빼앗겼던 경험에 금속 철사로 작품을 만들었던 혁신적인 시도를 연결시켰고, 여섯 자녀들과 함께 지냈던 집안의 작업실 안에서 왕성하게
일어났던 창작 생활을 면밀히 그려냈다. 무엇보다 두드러진 주제는 작가가 의도적으로 가족과 창작 생활을 함께 해 나갔다는 사실이다.
- [KQED(북가주 소재 방송국) 예술편]


인용문

세상은 자네의 굴이야. 자네는 진주가 되는 거야. 쓰다듬고 쓰다듬어서 커다란 진주를 만들게.
The world is your oyster. You become the pearl. You rub and you rub and make a big pearl.
- 벅민스터 풀러

좋아. 그렇다면, 그 꽃은 반드시 ‘아사와다운’ 꽃이어야 해.
Fine, just make sure they are Asawa flowers.
- 조셉 알버스

한철 수선화가 아무 수선화도 못보는 것보다 낫지.
A daffodil for one year is better than no daffodil at all.
- 루스 아사

추천평 추천평 보이기/감추기

루스 아사와에 대한 미술계의 인식은 점점 더 높아지고 있다. 이제, 매릴린 체이스의 『루스 아사와, 무엇이든 그녀의 손길이 닿으면』으로 작가의 놀라운 삶이 마침내 글로 옮겨졌다. 풍성한 자료와 이모젠 커닝햄의 사진을 포함한 아름다운 사진으로, 우리는 마법같은 작품들은 물론, 한 인간으로서의 아름다움까지도 충분히 경험할 수 있게 되었다.
- 해리 파커 (전 샌프란시스코 미술관 이사회 관장)
루스 아사와의 이상이 공적 혹은 사적인 공간에서의 작품 활동을 규정지었다고 해도, 그 무엇보다도 영감을 준 것은 삶과 사랑과 가족에 대한 끊임없는 헌신이었다. 저자는 다양한 스펙트럼을 통해 그 아름다움이 결코 부정될 수 없을 한 천재에 대한 강렬하면서도 섬세한 초상화 속에 작가의 독특한 개인사를 엮어냈다.
- 비비엔 쉬퍼 (『Camp Nine』의 저자/『Relocation, Arkansas: Aftermath of Incarceration』 제작자 겸 공동 감독)
꼼꼼한 연구로 흡입력있게 구성된 『루스 아사와, 무엇이든 그녀의 손길이 닿으면』은 작가가 살아야 했던 힘든 시절은 물론, 작가의 예술적인 비전과 관대하고 겸손한 태도에 미친 여러가지 영향력을 이해할 수 있게 해 준다. 실로 다층적인 차원에서, 매릴린 체이스의 신간은 내가 루스 아사와를 더욱 더 존경하게 만들었다.
- 델핀 히라스나 (『The Art of Gaman: Arts and Crafts from the Japanese American Internment Camps, 1942-1946』 저자)
그 어떤 예술가의 전기도 이보다 더 감동적인 적은 없었다.
- 오스틴 클리온 (『Keep Going and Steal Like an Artist』 저자)

회원리뷰 (1건) 회원리뷰 이동

한줄평 (0건) 한줄평 이동

  등록된 한줄평이 없습니다!

첫번째 한줄평을 남겨주세요.

배송/반품/교환 안내

배송 안내
반품/교환 안내에 대한 내용입니다.
배송 구분 예스24 배송
  •  배송비 : 무료배송
포장 안내

안전하고 정확한 포장을 위해 CCTV를 설치하여 운영하고 있습니다.

고객님께 배송되는 모든 상품을 CCTV로 녹화하고 있으며, 철저한 모니터링을 통해 작업 과정에 문제가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목적 : 안전한 포장 관리
촬영범위 : 박스 포장 작업

  • 포장안내1
  • 포장안내2
  • 포장안내3
  • 포장안내4
반품/교환 안내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과 관련한 안내가 있는경우 아래 내용보다 우선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반품/교환 안내에 대한 내용입니다.
반품/교환 방법
  •  고객만족센터(1544-3800), 중고샵(1566-4295)
  •  판매자 배송 상품은 판매자와 반품/교환이 협의된 상품에 한해 가능합니다.
반품/교환 가능기간
  •  출고 완료 후 10일 이내의 주문 상품
  •  디지털 콘텐츠인 eBook의 경우 구매 후 7일 이내의 상품
  •  중고상품의 경우 출고 완료일로부터 6일 이내의 상품 (구매확정 전 상태)
반품/교환 비용
  •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 반송비용은 고객 부담임
  •  직수입양서/직수입일서중 일부는 변심 또는 착오로 취소시 해외주문취소수수료 20%를 부과할수 있음

    단, 아래의 주문/취소 조건인 경우, 취소 수수료 면제

    •  오늘 00시 ~ 06시 30분 주문을 오늘 오전 06시 30분 이전에 취소
    •  오늘 06시 30분 이후 주문을 익일 오전 06시 30분 이전에 취소
  •  직수입 음반/영상물/기프트 중 일부는 변심 또는 착오로 취소 시 해외주문취소수수료 30%를 부과할 수 있음

    단, 당일 00시~13시 사이의 주문은 취소 수수료 면제

  •  박스 포장은 택배 배송이 가능한 규격과 무게를 준수하며,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의 반송비용은 박스 당 부과됩니다.
반품/교환 불가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 전자책 단말기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예) CD/LP, DVD/Blu-ray,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eBook 대여 상품은 대여 기간이 종료 되거나, 2회 이상 대여 했을 경우 취소 불가
  •  중고상품이 구매확정(자동 구매확정은 출고완료일로부터 7일)된 경우
  •  LP상품의 재생 불량 원인이 기기의 사양 및 문제인 경우 (All-in-One 일체형 일부 보급형 오디오 모델 사용 등)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소비자 피해보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반품,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
  •  대금 환불 및 환불 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22,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