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베스트셀러
미리보기 공유하기

어쩌지, 고양이라서 할 일이 너무 많은데

: 똥꼬 발랄 고양이들의 인간 몰래 성장기

[ 양장 ]
이용한 | 예담 | 2017년 05월 10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리뷰 총점9.6 리뷰 25건 | 판매지수 600
베스트
동물 에세이 57위 | 동물 에세이 top20 40주
정가
14,800
판매가
13,320 (10% 할인)
YES포인트
8월 얼리리더 주목신간 : 귀여운 방해꾼 배지 증정
8월 전사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7년 05월 10일
판형 양장?
쪽수, 무게, 크기 336쪽 | 622g | 153*188*22mm
ISBN13 9788959135110
ISBN10 8959135119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고양이 작가 이용한의 『인간은 바쁘니까 고양이가 알아서 할게』 후속작!
할 일이 너무 많은 고양이들의 알콩달콩 일상과 아옹다옹 성장기


천방지축 아깽이였던 고양이부터 이제는 동네 터줏대감이 된 고양이까지, 똥꼬 발랄 고양이 대가족의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일상을 담았다.

자연을 놀이터 삼아 자유를 만끽하는 마당고양이들에겐 인간이 모르는 비밀이 있다. 마냥 느긋하게 뒹굴뒹굴하는 것 같지만, 냥이들은 매일매일 고양이만의 방식으로 최선을 다해 살아간다.

알고 보면 할 일이 너무 많은 오묘한 묘생과 기묘한 인생의 알콩달콩 성장기는 귀엽고, 유쾌하고, 때로 뭉클하다. ‘고양이를 인생의 바깥에 두는 건 불행한 일’이라며 고양이에 무한한 애정을 보내는 이용한 작가의 따뜻한 글, 결정적 순간을 기적적으로 포착한 귀여움 끝판왕의 사진들이 진정 고양이다운 게 뭔지 보여줄 것이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작가의 글
등장 고양이

프롤로그_다래나무집 고양이

1. 꽃냥이의 계절
2. 마당고양이로 산다는 것
3. 어쩌다 여기서 고양이 같은 걸 하고 있을까
4. 고양이의 보은
5. 다시 냥독대에 관하여

에필로그_노력하는 고양이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귀엽고 깜찍하게, 따뜻하고 뭉클하게!
고양이 대가족의 무심한 듯 훈훈한 고양이식 위로법


“고양이를 대신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다.
고양이 없는 인생은 거품 빠진 맥주와 같다.” _본문 중에서

『인간은 바쁘니까 고양이가 알아서 할게』에 등장했던 명랑 발랄한 고양이들이 다시 돌아왔다. 호기심 많던 새끼고양이들은 천방지축 고양이가 되었고, 고양이가 직접 산에서 ‘냥줍’한 녀석은 고양이 대가족의 새로운 식구가 되었다.

어쩌다 보니 지구에서 고양이로 태어나 마당고양이로 사는 녀석들의 일상은 진정 고양이답다. 봄에는 봄꽃과 어울려 놀고, 여름엔 녹음 속에 뒹군다. 가을엔 단풍 아래 노닐다가 겨울엔 총총 눈밭을 떠돌며 계절을 누린다. 그뿐만 아니라 인간 가족의 산책길에 동행하고, 인간이 방문하면 환영의 의미로 접대를 마다치 않는다. 심심한 인간에게 동무가 되어주는 건 물론이다. 고양이가 무심하게 툭 던지는 훈훈한 매력에 어느덧 인간은 위로받으며 산다. 한없이 귀엽고 때로는 뭉클한 고양이의 위로는 고양이가 인간 몰래 새초롬히 놓고 간 작은 선물이다.

동에 번쩍, 서에 번쩍!
하루 종일 바쁜 고양이들의 좌충우돌 묘생 일기


마당고양이들에겐 인간이 모르는 비밀이 있다. 게으름이 일상인 듯 마냥 느긋한 것 같지만, 냥이들의 하루는 새삼 바쁘다. 인간을 배웅하고 나면 사냥을 하고, 간밤에 장독대와 뒷산 나무들이 잘 있었는지 두루 살핀다. 대장 자리를 놓고 다른 고양이와 경쟁하다가도 언제 그랬냐는 듯 낮잠을 자고 ‘멍 때리기’를 한다.
고양이들이 온종일 바삐 쏘다니며 여기저기 귀여움을 흘리고 다닐 때, 이용한 작가는 고양이가 가장 바쁜 ‘결정적 순간’을 기적적으로 포착해낸다. 10년간 이어져온 고양이와의 묘한 인연 때문일까. 고양이는 작가에게 비밀스러운 묘생의 찰나를 기꺼이 공유한다. 부디 많은 사람들이 현실을 잠시 내려놓고 책장을 넘기며 환하게 웃기를. 이것이 오묘한 묘생과 기묘한 인생이 바라는 진심이다.

“인간은 잘 모르겠지만,
고양이는 고양이의 방식으로 언제나 최선을 다한다구!“


우리가 인간을 위해 얼마나 많은 일을 하고 있는지 아마 여러분은 상상도 못할 거예요.
당신이 우리를 싫어하지 않도록 열심히 단장하고,
당신이 걱정하지 않도록 체력을 단련하고 무술도 연마하지요.
당신의 웃는 얼굴을 위해 기꺼이 기묘하고 절묘한 자세도 연습하는걸요.

외로울 땐 내 머리를 쓰다듬어도 좋아요.
슬픈 땐 나를 안고 잠시 울어도 괜찮아요.
당신 옆에서 든든한 친구가 되어줄게요.

좋아하는 사람과 오래오래 함께하고 싶어서
고양이는 오늘도 할 일이 너무 많습니다.

회원리뷰 (25건) 리뷰 총점9.6

혜택 및 유의사항?
어쩌지 고양이 내용 평점3점   편집/디자인 평점3점 j***z | 2018.01.09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이미 고양이 관련 책을 여러권 내고 있는 작가의 또 다른 고양이 사진집이자 에세이집이다. 글 쓰는 스타일이 편안해서 쉽게 읽히는 책이다. 최근에 들어 고양이가 반려동물로서 많이 회자되고 있는데, 과거 우리의 정서로 볼 때 시대변화를 느끼게 해준다. 아직도 갈길이 먼데, 상당수의 나이든 분들은 고양이를 재수없어 하는 감정이 없지 않아 있다. 정확히 말하자면 싫어한다. ㅎㅎㅎ;
리뷰제목


이미 고양이 관련 책을 여러권 내고 있는 작가의 또 다른 고양이 사진집이자 에세이집이다. 글 쓰는 스타일이 편안해서 쉽게 읽히는 책이다. 최근에 들어 고양이가 반려동물로서 많이 회자되고 있는데, 과거 우리의 정서로 볼 때 시대변화를 느끼게 해준다. 아직도 갈길이 먼데, 상당수의 나이든 분들은 고양이를 재수없어 하는 감정이 없지 않아 있다. 정확히 말하자면 싫어한다. ㅎㅎㅎ 왜냐하면 개와 고양이의 습성이 매우 다르기 때문인데 그 차이를 잘 모르기 때문일 것이다. 책 내용중에 재미있는 부분이 있어서 잠깐 소개한다.

 

106쪽에 보면,
고양이 문을 만든 장본인이 바로 만유인력의 법칙을 발견한 뉴턴.
뉴턴은 영국에서 애묘가로도 널리 알려져 있는데, 집고양이가 마음대로 산책하러 다닐 방법을 연구하다 현관문 아래에 고양이가 드나들 수 있는 구멍을 만들어주었다고 한다. 어느 날 뉴턴의 집에 아기 고양이가 태어나자 고양이 문 옆에 아깽이를 위한 문을 하나 더 만들었다는 일화.

 

182 페이지에는 다음과 같이 나온다.
독일에서는 고양이 집사를 도젠와프너Dosenoöffner 라고 부른다. 직역하면 캔따개 라는 뜻. 오프너구나. ㅎㅎ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어쩌지~ 고양이가 너무 사랑스러워서~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로얄 헬***리 | 2017.12.17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1편을 재미있게 읽었는데~ 오래간만에 2편이 나왓다는 속식에 담숨에 읽게 된 책이다.고양이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도 손이가게 하고 읽게 만드는 책이다.고양이를 그다지 좋아 하지는 않지만~ 고양ㅇ가 정말 매력이 있는 것이 확실하다.책 속 사진의 고양이를 보면~ 그 눈에 빨려 들어갈 것 같고 , 온갖 동작의 고양이 모습에 절로 엄마 미소가 지어진다.너무도 예쁜  고야이 표지에;
리뷰제목

1편을 재미있게 읽었는데~ 오래간만에 2편이 나왓다는 속식에 담숨에 읽게 된 책이다.

고양이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도 손이가게 하고 읽게 만드는 책이다.

고양이를 그다지 좋아 하지는 않지만~ 고양ㅇ가 정말 매력이 있는 것이 확실하다.

책 속 사진의 고양이를 보면~ 그 눈에 빨려 들어갈 것 같고 , 온갖 동작의 고양이 모습에 절로 엄마 미소가 지어진다.

너무도 예쁜  고야이 표지에 절로 손이가 읽기 시작했는데... 예쁘고 귀엽고 때로는 재미있기도한 고양이 사진과 아기자기한 이야기에 절로 웃음 짓게 되고 절로 행복해진다.

작가 시골의 처갓집에서 기르는 고양이 들의 순가순간을 포착한 사진들이 얼마나 예쁜지...움직이는 애들은 데리고 어떻게 사진을 찍었을까 궁굼해지고~ 사진 속 고양이를 향한 애정어린 굴귀에 페이지가 절로 넘어가는 책이다.

고양이를 기르고 싶지만 어려운 사람들을 위로해 주는 책 같다.

웃을 일 없는 요즘 읽고나면 미소짓는 나를 바견하게 되는 책이다.

어쩌지 . 고양이라서 할일이 너무 많은데~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귀엽고 사랑스러운 마당고양이들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도**뿅 | 2017.12.15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인간은 바쁘니까 고양이가 알아서 할게어쩌지 고양이라서 할일이 너무 많은데안녕 고양이는 고마웠어요명랑하라 고양이여행하고 사랑하고 고양이하라 이용한 작가의 책 제목은 모두 재밌다.책 제목만큼 책 속 사진에 들어간 글도 유쾌하다.집고양이가 아닌 길고양이 사진을 찍는 작가분이라 그런지 사진은 그 누구도 찍지 못할 고양이들의 순간을 포착하고 그에 걸맞는 메시지로 독;
리뷰제목

인간은 바쁘니까 고양이가 알아서 할게

어쩌지 고양이라서 할일이 너무 많은데

안녕 고양이는 고마웠어요

명랑하라 고양이

여행하고 사랑하고 고양이하라

 

이용한 작가의 책 제목은 모두 재밌다.

책 제목만큼 책 속 사진에 들어간 글도 유쾌하다.

집고양이가 아닌 길고양이 사진을 찍는 작가분이라 그런지 사진은 그 누구도 찍지 못할 고양이들의 순간을 포착하고 그에 걸맞는 메시지로 독자를 웃게 한다. 하지만 작가의 글은 사뭇 진지하다. 길고양이의 처지에 대해서 매우 진지하게 고민한다. 그가 거두고 있는 다래마을의 십수마리 고양이들 모두 냥줍 혹은 구조한 고양이들이 만들어낸 대가족이다. 그래서 작가는 티엔알의 필요성 또한 잘 설명하고 있다.

귀여운 사진으로 힐링하려고 산 책을 통해 힐링도 하고 길고양에 대한 손길을 내밀어야겠다는 다짐을 하게 된다. 이용한 작가의 책은 이상하게 수집하듯 계속 모으고 있는데 작가님의 다음 책 또한 궁금하다. 내 책장에서 작가님의 책이 얼마나 늘어나게 될런지 궁금하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24건) 한줄평 총점 9.6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5점
학교에서 받은 문화상품권으로 아이가 골랐어요 동물 좋아하는 아이라 좋아합니다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골드 봄*루 | 2020.06.21
구매 평점5점
짱! 짱! 짱!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로얄 b****6 | 2020.02.24
구매 평점5점
너무 귀여워요ㅠㅠㅠㅠ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w******0 | 2018.12.21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3,32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