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공유하기
이상교 글 / 조원희 그림 | 사계절 | 2019년 01월 10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리뷰 총점10.0 리뷰 1건 | 판매지수 840
정가
12,000
판매가
10,800 (10% 할인)
YES포인트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어린이날 100주년, 꿈과 희망을 키워요!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19년 01월 10일
쪽수, 무게, 크기 30쪽 | 266g | 160*170*15mm
ISBN13 9791160944259
ISBN10 1160944253
KC인증 kc마크 인증유형 : 적합성확인
인증번호 :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상품 이미지를 확대해서 볼 수 있습니다. 원본 이미지
밥투정하는 아기들을 위한 그림책

아기가 밥투정을 할 때 아기와 어른 모두에게 여유를 찾게 해 주는 그림책입니다. 식탁 한쪽에 놓아두고 필요할 때마다 같이 읽기를 권합니다. “그림책 속 고양이처럼 생선 눈이 무섭니? 생쥐처럼 껍질 까기 귀찮아? 호랑이도 뜨거워서 못 먹는다고 했지? 코끼리처럼 물을 마셔 볼까?” 하며 아이의 마음을 읽어 줄 수 있습니다. 그림책으로 즐거운 밥 먹기로 유도할 수 있습니다. “그럼, 우리도 맘마 먹을까?”

저자 소개 (2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이상교 시인이 쓴 아기 그림책
이상교 시인의 맛깔스러운 시어들이 살아 있는 아기 그림책입니다. “토끼 씨 토끼 상추 드세요.” “고양이 씨 고양이 씨 고등어 드세요.” 같은 문장들이 반복됩니다. 몇 번 따라하다 보면 직접 말을 짓는 힘도 생깁니다. “?? 씨, ??씨 ?? 드세요!”처럼 말을 바꾸어 보는 것이지요. 시인의 깜찍한 마음이 그림책 속 언어로, 실생활의 언어로 반복됩니다.

모두를 즐겁게 밥상으로 부르는 그림책
“토끼 씨 토끼 씨 상추 드세요.” 하고 말을 거는데 토끼는 상추 속 애벌레를 보고 “싫어요 싫어요. 나는 싫어요.” 하고 외칩니다. 토끼에게는 상추를, 고양이에게는 고등어를, 생쥐에게는 콩을 권하지요. 아기 동물들은 좋아할 법한 먹을거리 앞에서 이런저런 변명거리를 만들어 냅니다. 벌레가 있어서, 눈이 무서워서, 껍질 까기 귀찮아서, 썩어서, 너무 뜨겁거나 차가워서 먹기 싫다고 도리질을 합니다.
아기는 앞의 동물들과 다르게 반응합니다. ‘맘마’라는 말에 두 손을 번쩍 들고 좋아합니다. ‘아기 씨’라고 불려서 대접 받는 기분이 든 걸까요? ‘맘마’라는 말의 마법 때문일까요? 아니면 다른 아기 동물들에게 멋지게 밥 먹는 모습을 보여 주고 싶어서일까요? 아기가 힘차게 좋다고 대답하자 다른 동물들도 다 같이 밥상에 앉습니다. 한자리에 둘러 앉아 ‘냠냠, 오독오독, 쩝쩝’ 하며 맛있게 먹는 모습에 밥상이 훨씬 친근하고 편안하게 다가옵니다.

회원리뷰 (1건) 리뷰 총점10.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세살 아이가 너무좋아해요~! 내용 평점5점   편집/디자인 평점5점 YES마니아 : 로얄 찬*하 | 2019.07.23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도서관에서 빌린책이였는데. 읽어주니 너무좋아해서 구입했어요 내용이 쉬워서 혼자읽기도하는데 너무귀엽고 유익한책입니다~! 밥을 안먹으려고하는 동물들이 밥이좋다고 하는 아이와 마지막엔다같이 밥먹는 내용이에요ㅎ 밥먹을때마다 아기씨 밥드세요 하며 주니 잘받아먹네요 재밌는책입니다~! 시리즈로 나와도 재밌을것같아요 재밌게 잘봤습니다~;
리뷰제목
도서관에서 빌린책이였는데. 읽어주니 너무좋아해서 구입했어요 내용이 쉬워서 혼자읽기도하는데 너무귀엽고 유익한책입니다~! 밥을 안먹으려고하는 동물들이 밥이좋다고 하는 아이와 마지막엔다같이 밥먹는 내용이에요ㅎ 밥먹을때마다 아기씨 밥드세요 하며 주니 잘받아먹네요 재밌는책입니다~! 시리즈로 나와도 재밌을것같아요 재밌게 잘봤습니다~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0,8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