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이방인

김금숙 글그림 | 딸기책방 | 2021년 08월 09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리뷰 총점8.0 리뷰 1건 | 판매지수 480
정가
15,000
판매가
13,500 (10% 할인)
YES포인트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만화] 골라보자! 추천신간, 놓치지 말자! 무료배송
스토리를 보니 띵작이로다 : MD추천 히든만화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1년 08월 09일
쪽수, 무게, 크기 160쪽 | 150*208*20mm
ISBN13 9791191126075
ISBN10 1191126072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이방인 부부가 살아가는 법

전 세계인이 실시간으로 정보와 문화를 공유하는 시대지만 막상 다른 문화권의 인류와 대면했을 때 겪어야 할 문화 차이는 여전히 존재한다. 여기 서로 다른 대륙에서 나고 자란 남자와 여자가 있다. 프랑스에서 만나 부부가 된 지수와 프레드릭은 결혼 후 잠시 한국에 왔다. 프랑스에서 살 때 지수가 이방인이었던 것처럼 한국에서는 프레드릭이 이방인이다. 서로가 느낀 문화 차이에 대해 갈등하고 화해하는 이방인 커플의 일상은 웃음과 공감을 자아내는 한편, 현실 부부의 전투적인 논쟁은 우리 사회에 대한 경계인의 시각을 잘 보여준다.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그래픽노블 작가 김금숙의 미발표 데뷔작

지난해 [풀]을 통해 만화계의 오스카상이라는 미국 하비상 국제도서부문상을 수상한 김금숙 작가는, 올해에도 [기다림]을 통해 프랑스만화비평가협회(ACBD) 아시아상, 프랑스 휴머니티 만화상의 최종 후보로 지명되며 세계적 작가로 주목받고 있다. 이 책 [이방인]은 프랑스에서 미술을 공부한 작가가 처음으로 시도한 만화이며 지금껏 공개되지 않은 미발표 데뷔작이다. 15년 전에 그려진 이 만화에서 지금과 같은 완숙미를 찾기는 어렵지만, 자신의 일상을 진솔하게 그려낸 자전적 이야기는 신인 작가만이 갖는 싱그러움을 품고 있다.

어쩌면 우리는 모두 이방인

지수는 오랜 프랑스 생활을 정리하고 남편 프레드릭과 함께 한국에 돌아왔다. 프랑스에 있을 때 지수가 언제나 이방인이었듯, 한국에 와서는 프레드릭이 늘 이방인이다. 프레드릭은 자기가 겪는 문화 차이를 느낄 때마다 그 이질감을 지수에게 털어놓는다. 다르다고 해서 모두 싫은 것은 아니다. 전혀 새로운 문화나 풍속이라 하더라도 어떤 것들은 공감이 되고 어떤 것들은 좋아지기도 한다. 하지만 개를 먹는 문화나 아파트 선호 문화 같은 것들은 아무래도 프레드릭이 이해하기 어렵다.

프레드릭이 한국 문화에 비판적으로 접근하려 하면 여지없이 지수의 반격이 시작된다. 지수가 프랑스에서 겪었던 문화 차이와 차별의 심각함을 프레드릭은 뒤늦게 깨닫는다. 시간이 지나며 지수가 그랬듯 프레드릭도 새로운 문화를 이해하고 적응한다.

이 책에는 세 편의 이야기가 담겨 있다. [아내의 가족]에서는 프레드릭이 처음 지수의 고향인 한국에 와서 겪는 문화 차이를 이야기한다. 프레드릭은 자신을 “푸레드릭”이라고 부르는 처갓집 식구들에게 “원샷”이라는 외침과 함께 보신탕을 대접받는다. 가족 파티가 진행되는 가운데 다른 가족들은 모르는, 젊은 부부 둘만의 보신탕 논쟁이 치열하다.

[아내의 아버지]는 프레드릭이 지수 아버지 무덤에 인사하러 가며 겪는 이야기다. 묘 앞에 음식을 차려놓고 함께 먹는 모습도 상상해보지 못한 일이지만, 왠지 고인과 함께 있다는 느낌이 프레드릭에게 따뜻하고 인상적으로 다가온다.

[아내의 일기장]은 프레드릭이 우연히 마주하게 된 지수의 스무 살 일기장에 관한 이야기다. 작가는 이 이야기를 통해 결국 우리 모두는 이방인이라고, 자기 자신에게조차 이방인일 때가 있다고 이야기한다.

지체된 데뷔작 발표

2007년 한국에 들어온 김금숙 작가와 프랑스인 남편은 자기들이 겪고 있는 문화적 차이와 갈등을 만화로 그려보면 재밌겠다는 생각을 했다. 파리로 돌아가자마자 두 사람은 블로그에 작품을 올렸다. 물론 프랑스어로 게시된 만화는 예상보다 반응이 좋아 프랑스의 한 출판사로부터 출간 계약까지 이어졌다. 하지만 어떤 이유에선지 계약했던 출판사가 사라지면서 이 작품은 출간할 수 없게 되었다. 작가는 [이방인]의 원고를 더는 보고 싶지 않아 서랍 속에 묻어 두었다가 독자들 앞에 선보이기로 용기를 냈다. 작가의 눈에 부족함이 보이는 작품이지만 다시 그릴 수 없는 첫 작품이 독자들과 만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회원리뷰 (1건) 리뷰 총점8.0

혜택 및 유의사항?
구매 이방인 - 만화 내용 평점4점   편집/디자인 평점4점 o******e | 2022.01.22 | 추천0 | 댓글0 리뷰제목
프랑스에서 미술을 공부한 작가가 처음으로 시도한 만화, 지금껏 공개되지 않은 미발표 데뷔작이라고 한다. 그래서 그런지 그림이 좀 낮설고 투박한 느낌이다. 하지만 작가 자신의 일상을 진솔하게 그려낸 자전적 이야기 프랑스에서의 한국인으로서의 이방인, 한국에 돌아왔을 때 이번엔 남편이 이방인. 책에는 3편의 이야기, [아내의 가족], [아내의 아버지], [아내의 일기;
리뷰제목

프랑스에서 미술을 공부한 작가가 처음으로 시도한 만화, 지금껏 공개되지 않은 미발표 데뷔작이라고 한다. 그래서 그런지 그림이 좀 낮설고 투박한 느낌이다. 하지만 작가 자신의 일상을 진솔하게 그려낸 자전적 이야기

프랑스에서의 한국인으로서의 이방인, 한국에 돌아왔을 때 이번엔 남편이 이방인.

책에는 3편의 이야기, [아내의 가족], [아내의 아버지], [아내의 일기장]가 소개된다.

어쩌면 우리 모두 이방인일지도...

댓글 0 이 리뷰가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한줄평 (1건) 한줄평 총점 6.0

혜택 및 유의사항 ?
구매 평점3점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습작같은 느낌이랄까. 작가의 팬이라면 작가가 커가는걸 구경하는 맛
이 한줄평이 도움이 되었나요? 공감 0
YES마니아 : 플래티넘 느**게 | 2021.08.29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13,5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