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메뉴
주요메뉴


소득공제
미리보기 공유하기
이묵돌 | 냉수 | 2021년 06월 01일   저자/출판사 더보기/감추기
첫번째 리뷰어가 되어주세요 | 판매지수 708
정가
10,000
판매가
9,000 (10% 할인)
YES포인트
신상품이 출시되면 알려드립니다. 시리즈 알림신청
eBook이 출간되면 알려드립니다. eBook 출간 알림 신청
소중한 당신에게 5월의 선물 - 산리오 3단 우산/디즈니 우산 파우치/간식 접시 머그/하트 이중 머그컵
MD의 구매리스트
작은 출판사 응원 프로젝트 <중쇄를 찍게 하자!>
5월 전사
5월 쇼핑혜택
1 2 3 4 5

품목정보

품목정보
출간일 2021년 06월 01일
쪽수, 무게, 크기 160쪽 | 182g | 122*190*10mm
ISBN13 9791189680282
ISBN10 1189680289

이 상품의 태그

책소개 책소개 보이기/감추기

단편소설집 『시간과 장의사』와 『블루 노트』를 통해 상실과 우울로 점철된 20대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려 낸 작가 이묵돌이 페이스북 페이지/인스타그램 “이묵돌”을 통해 선보인 운문 88편을 모았다. 한 순간 한 순간은 별 볼 일 없었지만, 모아 놓고 보면 분명히 작게 빛나는 것이 있다. 지금은 너무도 우울하고, 창백하고, 시퍼렇게만 보이는 일들이, 시간이 지나면 하나 둘 잊히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심지어 따뜻하게 보이기도 한다. 시집 『적색편이』는 인생의 고단한 면면들을 보라색부터 빨간색까지 다채로운 스펙트럼 안에 녹여내며 하루 종일 우울했던 일도 어느 새 따뜻했던 추억으로 자리잡도록 격려한다.

목차 목차 보이기/감추기

1부, 야광
뛰지맙시다 8
어느 날 아침 9
중독 10
마시멜로 이야기 12
오늘의 핑계 14
도스토옙스키를 위하여 15
워킹홀리데이 16
대패삼겹살 18
역대급 평범한 詩 20
사람 22
갈대밭 억새들 23
집안의 기둥 25
새벽배송 28
,,, 30
비와 당신 31
여왕벌의 비행 33
잃어버린 속독 36
뚝배기 38
윤동주에게 40
가끔은 값비싼 볼펜을 쓰고싶다 42
진인사대천명 43
야광 46

2부, 바다의 탄생
엎질러진 물 48
첫 사랑 니 49
갈기늑대 50
세족식 51
여름으로부터 53
봄으로부터 54
선인장 55
바다의 탄생 57
모자이크 58
파도타기 59
뻔한 일요일 61
옥중편지 64
맴맴 66
모래의 성 69
무제 70
둥둥 71
개구리 왕자 72
환승이별 75
나와 나룻배와 흰 초생달 76
천연 사이다 78
마지막으로부터 두 번째 편지 80
동지 83

3부, 적색편이
보라색 증명 86
왜 날 떠나, 가나? 88
제논의 역설 90
비와 목요일 82
아지랑이 84
어머니 85
아파트 97
봄비 98
상식적인 글의 가치 99
남남북녀 101
2호선의 색 102
마스크 104
노인과 바다 105
신호등 107
섬으로가요 108
비망록 109
우울증 111
결말에 대해 112
완생 113
주황글씨 114
심폐소생술 116
적색편이 118

4부, 페이드아웃
홀로그래피 120
헌 나라의 어른 121
영양실조ㅇ 122
보호색 123
위로 125
화병 126
잠 128
영원히 사랑받는 방법 129
근황 130
울게하소서 131
이별여행 133
우주의 먼지 137
마취 139
자가격리 141
큰외삼촌에게 143
유산 145
무제2 146
귀향 147
사랑人 149
꿈 150
Time After Time 151
페이드아웃 153

책에 수록된 글 목록 156
CREDITS 158

저자 소개 (1명)

출판사 리뷰 출판사 리뷰 보이기/감추기

하루 종일 우울했던 일도 어느 새 따뜻했던 추억으로 자리잡도록.

보라색부터 빨간색까지, 여든 여덟 가지 다채로운 인생의 스펙트럼을 통해
당신 곁의 작가 이묵돌이 당신에게 돌려보내는 격려와 공감, 지지
그대로 머물러 있지 않으리라는 작은 다짐.

우울한 20대의 초상, 이묵돌 단편선 시리즈 텀블벅 1600% 달성

적색편이란 물체가 내는 빛의 파장이 늘어나 보이는 현상이다. 일반적으로 전자기파의 가시광선 영역에서, 파장이 길수록 (진동수가 작을수록) 붉게 보이기 때문에, 물체의 스펙트럼이 붉은색 쪽으로 치우친다는 의미에서 적색(赤色) 편이(偏移)라고 불린다.

단편소설집 『시간과 장의사』와 『블루 노트』를 통해 상실과 우울로 점철된 20대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려 낸 작가 이묵돌이 페이스북 페이지/인스타그램 “이묵돌”을 통해 선보인 운문 88편을 모았다.

한 순간 한 순간은 별 볼 일 없었지만, 모아 놓고 보면 분명히 작게 빛나는 것이 있다. 지금은 너무도 우울하고, 창백하고, 시퍼렇게만 보이는 일들이, 시간이 지나면 하나 둘 잊히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심지어 따뜻하게 보이기도 한다. 시집 『적색편이』는 인생의 고단한 면면들을 보라색부터 빨간색까지 다채로운 스펙트럼 안에 녹여내며 하루 종일 우울했던 일도 어느 새 따뜻했던 추억으로 자리잡도록 격려한다.
  •  쿠폰은 결제 시 적용해 주세요.
1   9,000
뒤로 앞으로 맨위로 aniAlarm